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커뮤니티 게시판/caption>
고3시절 마지막 생물시험 문제소동
2013-02-21, 17:47:47 천사마마
추천수 : 332조회수 : 3603
고3때 였습니다.
마지막 시험으로 생물시험을 보았습니다.
마지막 문제의 답이 “항문”이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그 단어가 생각나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한 문제라도 더 맞추겠다는 욕심에 머리를 쥐어짜고,
또 짜다가 결국 “똥구멍”이라고 쓰고 말았습니다.
정말 그것 밖에는 생각나지 않았습니다.
시험이 끝나고 친구들의 웅성거리는 소리를 듣고
정답이 “항문”이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게다가 생물 선생님께서는 “항문” 이외에는
다 틀리게 한다고 발표를 하셨습니다.
그래서 전 안되겠다 싶어 선생님께 찾아갔습니다.
선생님! “똥구멍”은 맞게 해주세요.
“항문”은 한자어지만 “똥구멍”은 순수 우리나라 말이잖아요.
맞게 해 주세요."
제 울음공세와 순 우리말이라는 사실을 강조하여
“똥구멍” 까지 맞게 해주신다고 하셨습니다.
그 얘기를 들은 친구는 자기도 맞게 해달라고
내민 답이 “똥꾸녕” 이었습니다.
생물 선생님께서는 그건 사투리라서 안 된다고 하시고,
옆에 계신 국어 선생님께서도 곤란한 듯 하다고 하셨습니다.
그러자 흥분한 친구는 이건 생물 시험이지
국어 시험은 아니지 않냐고 박박 우겼습니다.
그러자 선생님께서는 생각해 보시겠다고 하셨습니다.
그러자 갑자기 몇 명 친구들이 우르르 교무실로 가서
자기도 맞게 해달라고 했습니다.
그 친구들이 쓴 답은 이런 것 이었답니다.
“똥꾸녘”, “똥꾸멍”, “똥꾸녕”, 등등.
생물 선생님께서는 근1주일 가량을 “똥구멍”에 시달려야 했습니다.
결국은 다 틀리게 하고 “항문”과 “똥구멍”만 맞게 해 줬답니다.
그 중에 한 명은 가서 항의해 보지도 못하고 쓴 웃음만 지었답니다.
.
.
.
.
.
.
.
.
.
.
.
.
.
.
그 친구가 쓴 답은 "똥꼬"였습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  ^&^  ㅎ  ^&^  ㅋㅋ
 
혼자 배꼽빠지게 웃겨서요  ㅋㅋ
오후 시간도 신나게 웃어요~~~~~

플러스광고

전체의견 수 1

  • 아이콘
    꼬꼬 2013.02.26, 11:22:27

    ㅋㅋ,참으로 웃기네요...그 생물선생님은 다시는 이 문제를 시험문제로 쓰고 싶지 않았을것 같아요.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Page 1/7

목록 글쓰기
커뮤니티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7 웃기는 동영상,글,새소식 창업인생길 2020.01.31 190
126 이게 바로 교수형감!| 교수형감 2014.01.16 4227
125 열심히 훈련하는 스모선수들 gosalo 2013.12.26 3275
124 중국판 최강 김여사...나도 하고 싶다... 대박 2013.11.29 3110
123 중국식 결혼행차 [1] 빨강 2013.09.25 3059
122 얼굴 망가뜨리기 대회 [1] 벙스 2013.09.23 9707
121 버스 견인중인데 이건 좀 hot 사바리 2013.08.06 3093
120 19금=19세 이상 이용 금지 가자자 2013.07.26 5343
119 7살이 상상한 의자, “금붕어 멀미하겠네”… 폭소.. 구르동 2013.07.03 3231
118 젊은 연인들 나 잡아봐라...아니.나 넘어봐라.. [1] 낀방 2013.03.22 3455
117 물장구 치다 바로 간다. 낀방 2013.03.22 3539
116 식인종 황당이야기 천사마마 2013.02.21 3344
115 고3시절 마지막 생물시험 문제소동 [1] 천사마마 2013.02.21 3603
114 “문지르기”로 노화 방지 [1] 건강최고 2013.01.17 4816
113 세계의 노을 위엄…‘국가별로 각양각색’ [2] 아리까리 2012.12.20 3326
112 루돌프 코가 빨간 이유, 과학적으로 증명…“신기해.. [1] 루돌프코 2012.12.20 3573
111 억울한 택배기사? 'ㅋㅋㅋ 박스입니다' 문자에 고.. [1] 차돌박이 2012.12.20 3546
110 [19금] 한국의 충격적인 성생활 설문결과 조심스런개 2012.12.04 4604
109 심심하다면______________________.. 한국인유수현 2012.11.29 3652
108 41m 수영장 미끄럼...도전해보세요 씽씽맘 2012.11.09 3367
1 2 3 4 5 6 7
목록 글쓰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3.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7.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8.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9.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9.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3.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