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치맛바람 아닌 소통의 다리가 되련다”

[2014-04-22, 17:30:20]
상해한국학교 학부모회 한미라 회장
 
“당신은 부모입니까, 학부모입니까?”
광고에서 마주친 이 같은 문구는, 순간의 당황 이후 이내 곧 많은 생각을 들게 한다. 분명 같은 대상을 가리키는 말임에도 연상되는 이미지는 많이 다르다. 엄마와 학부형 사이. ‘우리 아이들’을 향한 마음이 ‘우리 아이’로만 쏠리게 되는 순간부터 일지도 모른다.
초중고등학생이 한 학교에서 생활하는 상해한국학교의 살림살이는 한국의 학교들과 사정이 조금씩 다르다.
어느 한 학년만을 위하기 보다 전체를 생각해야 하는 만큼 학교를 이끄는 지휘자도, 뒤에서 밀어주는 조력자도 어렵기는 마찬가지다. ‘학부모’의 욕심보다 ‘엄마’의 마음으로 학교와 함께 하겠다는 상해한국학교 학부모회를 만났다.
2014학년도에 새롭게 출범한 한국학교 전체학부모회의 회장 한미라 씨는 “학교측에 끊임없이 건의사항만을 전달하는 학부모회가 아닌, 학부모와 학교 사이의 ‘소통의 다리’가 되고 학교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고 싶다. 바로 서로의 입장과 고충의 이해를 돕는 중간자 역할”이라 전했다. 이어 “사실 이제껏 학교와 학부모들간의 관계가 매끄럽지 못했던 것이 사실이다. 그런 만큼 올 해 학부모회는 학교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한 다리 역할을 다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초중고등 각 학년 대표 학부모들과 소위원장 대표들로 구성된 학부모회는 학교 교육활동에 참여하고, 복지증진과 학교 시설확충, 유지관리에 필요한 지원, 기타 학교운영과 교육발전에 필요한 건의 및 지원을 하는 조직이다.
 
한 회장은 “학부모회에서 독자적으로 낙후된 학교 시설을 위한 기증 활동이나 스쿨버스를 교체하는데 학부모회의 노력이 있었다는 등 물질적으로 눈에 드러나는 일들을 지난 학부모회 활동 내용으로 꼽기보다, 우리 학교 학생들에 대한 사랑과 학교에 대한 믿음으로 지금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애쓰며 봉사하는 학부모님들의 수고가 학부모회의 진짜 역할이 아닐까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현재 학부모회에서는 급식 위원회, 교복 공동구매 위원회, 방과 후 활성화 위원회, 외국어 교육 위원회(중어, 영어), 도서선정 위원회, 차량 운행 위원회를 운영하며 학부모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하나의 창구이자 학교 운영에 실질적인 힘을 보태고 있다.
 
한미라 씨는 학부모 회장직을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연임했다. 이미 지난 한 해 새로 부임한 이혜순 교장 이하 많은 운영진과 호흡을 맞춰본 만큼 올 한 해 기대하는 바도 크다.

“특히 올 해 학부모회의 학부모들은 열의와 적극성 면에서 차이를 보인다. 학교와 학부모회 모두 지난해 함께 몸을 풀었던 만큼 서로가 좀 더 이해하고 신뢰할 수 있을 것이다. 기대가 된다.”
 
초등 저학년부터 입시를 목전에 둔 고3학생이 한 학교에 있다 보니 학년별 학부모들의 고충도 각기 다르다. 초등학년 학부모들은 급식과 스쿨버스에 대한 논의만으로도 하루가 꼬박 지나갈 정도지만 초등교육에 대한 학부모들의 만족도는 높다. 반면, 중고등학생의 학부모들은 ‘수업의 질과 분위기’에 대한 불안함이 크다. 3년 특례와 12년 특례가 한 데 모인 만큼 “면학 분위기를 조정할 수 있는 교사 역량의 중요성이 클 것”이라는 것이 학부모들의 의견이다. 이에 한 회장은 “작년부터 중고등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원평가제가 실시됐다. 반영 여부와 함께 여러 방면의 기대를 갖고 있다”고 했다.
 
한 회장은 “열린 마음으로 뜻을 합하면 모두가 원하는 수준 높은 학교로 발전할 수 있을 거라 확신한다”고 목소리에 힘을 실었다. 또 “내 아이만을 위하기 보다 좀 더 넓게 우리 아이들을 위한 시각으로 학교를 바라봐 줬으면, 외국어보다 가정에서부터 정체성 교육에 좀 더 신경 써줬으면”하는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한국학교는 재외국민 교육을 대표하는 한국 공교육의 상징으로 책임과 역할이 가볍지 만은 않다. 2014년도 학부모회의 목표처럼 우리 아이들의 더 나은 교육을 위하는 진정한 ‘通’이 이뤄지길 바란다.
 
 
▷손현아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타오바오(淘宝) 쇼핑세상 hot 2014.09.21
    [타오바오(淘宝) 쇼핑세상] '국경절을 즐겁게 지내는 방법' 을 고민하고 있다면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가까운 상하이 외곽으로 나가 바람과 가을 하늘이 주는...
  • 기업 부담을 줄이려는 중국의 노력 hot 2014.08.27
    25일, 중국 국무원(國務院) 기업부담경감부 연석회의 판공실(減輕企業負擔部際聯席會議辦公室)은 기업 부담 경감을 위한 신고 전화번호와 이메일을 공개했다. 현재 중국..
  • 중국 증시에 상장한 소매업체, 절반가량이 영업실적 하락 hot 2014.08.26
    중국의 거시경제 침체와 온라인 쇼핑의 영향으로 중국 증시에 상장한 소매업체들의 영업실적 증가세가 둔화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중국 금융 관련 정보데이터 업체인..
  • 중국의 내수시장 보호주의 hot 2014.08.20
    최근 중국 정부가 메르세데스 벤츠(Mercedes-Benz)를 대상으로 반독점법 관련 조사를 실시했다. 장쑤(江蘇)성 반독점 규제 당국은 “메르세데스 벤츠가 부품..
  • 중국, 9월 초부터 수출세 환급 시범계획 8개 항구로 확대할 예정 hot 2014.08.19
    중국 해관총서(海關總署), 재정부, 국세총국(國稅總局)이 칭다오(靑島)와 우한(武漢) 항구에서만 시행되었던 수출세 환급 시범계획을 이번 9월 1일부터 난징(南京)..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2. 상하이 교민 태운 첫 전세기 무사히..
  3.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4.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5. 中 옌타이 수입 해산물서‘코로나19..
  6. 上海 동방명주, 10년만에 또 '벼락..
  7. 외국인이 중국에서 주식 계좌를 개설하..
  8. 中 ‘진드기병’ 감염자 올해 누적 1..
  9. [8.10]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
  10. 韓 10일부터 中 후베이 입국 제한..

경제

  1.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2. 中 '이런' 과속행위, 벌점 없이 경..
  3. 샤오미, 800만원대 투명TV 공개
  4. 财富 세계 500대 기업 공개…中 기..
  5. 中 식품 '무첨가'.. 금지어 된다
  6. 15일부터 중국출발 항공 홍콩 경유..
  7. 텐센트, 후야-더우위 합병 추진…초대..
  8.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CEO는?
  9. 불안심리 줄어들며 치솟던 금값 '뚝'
  10. 中 ‘철도 굴기’ 30년 로드맵 공개

사회

  1.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2. 상하이 교민 태운 첫 전세기 무사히..
  3.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4.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5. 中 옌타이 수입 해산물서‘코로나19..
  6. 上海 동방명주, 10년만에 또 '벼락..
  7. 中 ‘진드기병’ 감염자 올해 누적 1..
  8. 韓 10일부터 中 후베이 입국 제한..
  9. 상하이, 신개념 아침식사 매장 ‘허샤..
  10. 사고차량에서 돼지고기 '와르르', 동..

문화

  1. ‘뮬란’ 북미지역 영화관 개봉 포기…..

오피니언

  1. 외국인이 중국에서 주식 계좌를 개설하..
  2. 주식 초보의 자녀 금융교육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