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의 애플 옥죄기…전자책·영화 사이트 차단

[2016-04-25, 11:06:53]

전문가 "중국, 미국 기업의 시장지배 내버려두지 않아"

 

중국 정부가 지난주 애플의 아이북스 스토어와 아이튠스 무비스를 차단했다고 뉴욕타임스가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번 조치는 중국의 국가신문출판광전총국의 명령에 따른 것이었다고 복수의 소식통이 전했다. 

 

애플의 한 홍보담당자는 중국에서 전자책과 영화 서비스를 가능한 빨리 재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애플은 지난해 9월 중국에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애플뮤직과 아이튠스 무비스, 아이북스를 시작했다.

 

애플은 아이폰과 아이패드에 강하게 통합된 앱스토어와 아이튠스 같은 서비스로 기기 이용자들을 붙잡고 있다.

 

애플은 미국의 다른 IT 기업과 달리 최근 중국에서 모바일 결제 시스템인 애플페이 등 여러 새 상품을 출시할 수 있었다.

 

하지만 중국 정부의 태도 변화로 좋은 관계가 악화하면 타격을 입을 수 있다.

 

애플에 중국은 미국 다음으로 큰 시장이다. 

 

컨설팅회사 로디엄그룹의 대니얼 H. 로즌은 애플에 대한 중국의 행동이 큰 목적에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중국은 자국민이 접하는 콘텐츠를 보호하고 국가 안보를 지키며 화웨이, 알리바바, 텐센트(텅쉰) 같은 토종 거대 기업을 키우는 데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외국, 특히 미국 기업이 지배하도록 내버려두고 싶어 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아이튠스 무비스와 아이북스 스토어는 중국 인터넷 기업들과 직접 경쟁해왔다.

 

미국이 중국을 포함한 여러 나라를 사이버 감시해왔다는 에드워드 스노든의 폭로 이후 중국의 관영 언론들은 에너지, 통신, 교육, 군사 등 중국의 핵심산업에서 존재감이 지나치게 큰 미국 기업 8개를 지목했다.

 

중국 정부의 통제 강화 속에 시스코와 IBM, 마이크로소프트, 퀄컴 등의 기업은 매출이 감소했다. 일부 기업은 조사받고 벌금을 냈으며 주식을 팔고 중국 기업에 기술을 이전하도록 압력을 받기도 했다.

 

애플은 8개 기업에 포함됐지만 비교적 순탄하게 중국에서 사업해왔다. 아이폰 판매를 늘리기 위해 6년간 구애한 끝에 2013년 중국 최대의 이동통신사 차이나모바일과 손잡는 데 성공하기도 했다. 

 

중국 소비자들은 애플 제품에 직전 회계연도에 590억 달러(약 67조원)를 썼다.

 

뉴욕타임스는 중국의 애플 서비스 차단이 애플페이 등 다른 상품으로 번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애플페이는 중국의 거대 인터넷 기업인 알리바바, 텐센트의 모바일 결제 시스템과 경쟁하고 있다.




기사 저작권 ⓒ 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원문보기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7.29] 中 신규 확진 100여일..
  4.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5.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6. 세계 항공업계, 2024년에야 코로나..
  7. [7.30]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8. ‘후텁지근’ 상하이, 8월은 어디서..
  9. 씨트립, 나스닥 상장폐지하나…사유화..
  10.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경제

  1.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2. 세계 항공업계, 2024년에야 코로나..
  3. 씨트립, 나스닥 상장폐지하나…사유화..
  4.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5.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美 떨어지..
  6. 화웨이, Q2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
  7. 中 게임시장 규모 동기比 22.34%..
  8. MS “45일 안에 틱톡 미국 사업..
  9. 华为 억대 초봉‘천재소년’2명 영입…..
  10. 中 외교부, 美 틱톡 제재에 “경제문..

사회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상해한국상회 VS 화동연합회, 13년..
  4. 화동연합회 선거를 불법이라고 주장하는..
  5. [코로나19] 신규 확진, 이틀 연속..
  6. [코로나19] 신규 확진 101명…신..
  7. [코로나19] 신규 확진 사흘 연속..
  8. 한국, 다수 아파트 취득 외국인 세무..
  9. [코로나19] 본토 확진자 36명…무..
  10. 中 웨이신 계정 ‘임대’ 성행…범죄에..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84] 인간의 그늘에..
  2.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3. ‘역시’ 저우제룬, 온라인 생방송에..
  4. [책읽는상하이] ‘걸크러쉬’ 삶을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