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 상하이 30] 아직도 내 귀엔 서간도 바람소리가

[2019-04-17, 16:37:25] 상하이저널
허은, 변창애┃민족문제연구소┃2010-03-15 

<아직도 내 귀엔 서간도 바람 소리가>는 1907년 출생, 1997년 별세하신 허은 여사의 자서전적 구술서이다. 책 속에는 이전에 미처 글로도 만나보지 못한 수많은 독립운동가의 이름과 사건이 담겨 있다. 그리고 이 지면에 다 소개할 수 없는 그 시대 만주 독립운동 현장의 온갖 고난이 실려있다.  

서울 최고의 부자이자 고위 관리였던 우당 이회영 6형제, 지방 유학자였던 시조부 석주 이상룡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 그리고 <임은 허 씨 항일운동사>라는 책이 발간된 정도로 항일역사의 산증인인 허씨 집안 등 일제 치하에서 고통받는 동포를 위해 자신들의 막대한 재산과 명망을 자발적 고난으로 바꾸어 나간 3문중의 얘기가 여성의 눈으로 읽히고 쓰인 책이다.     

남성 중심의 영웅적 독립운동사에 익숙한 우리는 해방 후 70여년이 되어서야 독립유공자 추대도 받고 그분들의 행적에 비로소 제대로 된 불빛을 밝히고자 노력하고 있으나, 정작 안살림을 책임졌던 허은 여사와 같은 분들이 살아온 발자취야말로 근대사의 산 역사 그 자체일 것이다.  당장 나부터도 고향인 경상북도 구미의 왕산기념관을 책을 보기 전까지 그 존재를 몰랐고, 두 번이나 방문했던 허은 여사의 시 종택 경북 안동 <임청각>의 소유권이 아직도 불분명한 상태인 현실이 부끄럽고 또 죄송스러운 마음이다. 

류제영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방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9월부터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하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7.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8.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9.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