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 상하이 67] 글자 풍경

[2020-01-11, 06:41:11] 상하이저널
유지원 | 을유문화사 | 2019. 1.

책을 보려면 당연히 있어야 하는 글자인데 그 글자들의 풍경이라니…. ‘글자 풍경’이라는 제목에 호기심이 생겼다.  손글씨를 뜻하는 캘리그래피와는 다른 조금은 생소한 타이포그래피에 대해서 소개하는 책이다. 

‘~그래피 (~graphy)’는 무언가를 기록해서 흔적으로 남긴다는 의미로,  ‘시간’ 속에 머무르던 소리와 생각을 눈으로 볼 수 있도록  ‘공간’으로 옮겨서 고정시키는 과정을 말한다. 타이포그래피는 글자를 만들고 배열하는 인간의 활동이며 눈으로 소통하는 커뮤니케이션이다.

인간은 왜 타이포그래피를 할까? 저자는 ‘우리 자신을 위해서’라고 말한다. 즉 “우리 자신의 개성과 말투가 사람들의 눈에 보이고 읽힐 때 더 잘 표현되기를 바라서, 타인과 소통을 다각도로 더 잘하기 위해서, 더 아름답기 위해서, 더 기능적이기 위해서, 더 다양한 감정을 주고받기 위해서, 우리의 생각을 더 잘 전달하기 위해서”라고. 

저자는 세종대왕이 지은 <월인천강지곡>의 ‘월인천강’이 네 글자가 인쇄술과 타이포그래피에 대한 아름다운 은유로 읽어진다 했다. ‘하나인 달이 천 개의 강에 인쇄되듯 찍힌다’라는 표현은 한번만 말해도 천 개의 강처럼 수많은 사람의 마음에 남도록 인쇄하는 것.  즉, 달은 누군가에게 전하고 싶은 생각이고, 그 생각을 강물이라는 종이에 찍고 스크린에 실어서 여러 사람에게 전하는 것. 이것이 우리가 글 쓰는 이유이고, 글을 정련해서 전하고자 문학이 존재하는 이유이고, 타이포그래피가 존재하는 이유이며 사람들이 책과 신문과 잡지를 만들고 인터넷을 하는 이유라는 것이다. 

이 책을 읽고 나니 주변의 모든 글자가 달리 보인다. 아무렇지 않게 접하던 크고 작은 글자들이 이 책을 읽으면서 새롭게 다가왔다. 이렇게 다양한 서체들이 있었다는 것에 놀라게 되고 읽는 사람의 편의를 위하여 수많은 고심 끝에 만들어진 글자들을 생각하면 감사하게 된다. 

도시마다 다른 글자의 모양, 눈에 잘 보이도록 공을 들여 조정한 도로표지판의 숫자, 눈만 뜨면 확인하는 스마트폰에 떠오르는 활자 등등. 어제 무심히 넘겼던 책장 속 글자들도 하나하나 다시 보게 될 것 같다. 무심히 지나다니던 길에서나 여행지에서 색다른 글자들과 서로 다른 문자들의 조화로움을 발견하는 소소한 즐거움이 추가될 듯하다.

손영숙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방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9월부터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상하이 新 10대 랜드마크 건축물 선정 hot 2020.01.26
    중국건축문화연구회가 주관한 ‘2019 상하이 新 10대 랜드마크 건축물 선정회’가 6일 상하이에서 열렸다. 이번 선정회에는 업계 권위있는 전문가들이 초빙되어 개혁..
  • 2020년 새해를 여는 1월 음악회 hot 2020.01.08
    천상의 목소리, 상하이 어린이 합창단 ‘겨울의 시’ 冬日里的诗——S-future艺术团合唱专场音乐会 상하이에서 어린이 합창단 중 가장 유명한 S-Future 예술단..
  • 中 위안화, 글로벌 외환보유액 비중 사상 '최고' hot 2020.01.08
    중국 위안화가 글로벌 외환보유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최근 IMF(국제통화기금)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3/4분기 세계 각국 중앙..
  • 中 여배우, 무개념 기내 '발자랑'으로 비난 hot 2020.01.08
      중국의 유명 여배우가 기내에서 개념 상실 행동을 했다가 누리꾼들의 질타를 받고 급히 사과를 하는 일이 발생했다. 지난 4일 한 누리꾼은 비행..
  • 상하이 집 구매, 배추 사 듯... 19억짜리 복층.. hot 2020.01.08
    최근 상하이 자딩장차오(嘉定江桥)에 위치한 바오리윈상(保利云上) 아파트 분양에 참가했던 한 구매자는 '집 구매가 마치 배추 사듯 했다'며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上海 ‘신속통로’ 절차•방법 나왔다
  2. 루이싱커피, 주식 거래 재개 첫날 폭..
  3. [5.28] 홍콩 공항, 내달부터 경..
  4. ‘양회’ 폐막, 中 민생과 직결된 몇..
  5. 中 패밀리마트, 저질 홍보 문구로 누..
  6. [5.29] 中 ‘홍콩 국가보안법’..
  7. 공유차 '디디', 여행사 차렸다
  8. "내가 제일 잘 나가" 中고급차 판매..
  9. 上海 집 밖에서 즐기는 '슬기로운 문..
  10. 中 최초 '민법전' 통과, 내년 1월..

경제

  1. 루이싱커피, 주식 거래 재개 첫날 폭..
  2. 공유차 '디디', 여행사 차렸다
  3. "내가 제일 잘 나가" 中고급차 판매..
  4. 中 최초 '민법전' 통과, 내년 1월..
  5. 홍차오공항 VIP라운지 영업 재개,..
  6. 中 개발업체 토지구매 시동... 땅값..
  7. 中 구매관리지수 기준선 상회.. 경제..
  8. 上海 7월부터 도시 차량도‘국6 배출..
  9. 샤오미, 1Q 스마트폰 판매량 유일하..
  10. '국민 간식' 와하하, 밀크티시장 출..

사회

  1. 上海 ‘신속통로’ 절차•방법 나왔다
  2. ‘양회’ 폐막, 中 민생과 직결된 몇..
  3. 中 패밀리마트, 저질 홍보 문구로 누..
  4. 中 ‘홍콩 국가보안법’ 압도적 통과…..
  5. 상하이, 올해 긴 장마철... 6월..
  6. 상해한국상회, 재외선거관에 감사패 전..
  7. 코로나로 얼굴 검게 변한 中 의사 사..
  8. 교민 위로 온라인 음악회 ‘재회(再会..
  9.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0’..
  10. 코로나에도 상해한국학교 기부금 행렬

문화

  1. [책읽는상하이 72] 모든 공부의 최..
  2. [책읽는 상하이 71] 기적은 아침에..
  3. SHAMP 6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인생의 모퉁이에서
  2. [아줌마이야기] 구독 경제라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