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맛은 일품, 와이탄 야경은 '덤' 한식당 '화로사랑'

[2017-12-29, 19:17:27]

신년회 자리로도 최적합 장소

 

 

 

상하이 최고의 자랑이라 할 수 있는 와이탄 야경을 보며 한국 음식을 먹을 수 있는 곳이 얼마나 있을까? 푸동 정따광장 6층에 위치한 ‘화로사랑(노변정담)’은 10년이라는 세월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한국 음식점이다. 푸동지역에서는 이미 알려진 유명 한국 식당으로 야경을 감상하며 분위기 내고 싶을 때, 귀한 손님을 대접하고 싶을 때 딱 적절한 한국 음식점이 아닐까 싶다.
11년 전 상하이로 처음 진출해 한국인이 없던 황무지격인 푸동지역 따무즈광장에서 중국인들에게도 한국의 맛을 전하겠다는 취지로 1호점이 오픈 되었다. 그 이후 동방명주 옆 2호점 정따광장이 생기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야경을 보며 한식을 즐길 수 있는 핫 플레이스로 자리 잡았다. 올해는 녹지缤纷城에 용화중로 3호점을 오픈 하며 사드 정국과는 상관 없이 위기를 기회 삼아 사업확장을 도모했다.
최근 7월에는 1호점 따무즈광장에서 바로 맞은 편인 롄양광장 4층으로 이전하면서 좀 더 쾌적한 환경과 업그레이드 된 인테리어로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주변에는 까르푸와 뚜레쥬르, 버거킹, 우리은행 등 이용 하기 편리한 시설들이 입점해 있어 접근하기 편리하도록 되었다.
이름에 걸맞게 중국상호로는 ‘炉边情谈’을 사용해 ‘화롯가에서 정다운 얘기를 나눈다’는 뜻을 지니고 있다. 커다란 화로에 빨갛게 달궈진 숯으로 구워먹는 각종 숯불고기는 화로사랑(노변정담)의 대표메뉴라 할 수 있다.

 

 

 

식전 제공되는 걸쭉한 호박죽으로 입을 축이고 메뉴 판 안의 메뉴들은 다양한 고기의 종류를 고르는 즐거움을 더한다. 소고기부터 돼지고기까지 원하는 메뉴로 입을 즐겁게 한다. 그 중 몇 가지 메뉴를 추천하자면 먼저 가격은 다소 부담스러울 수 있는 소고기의 핵심인 꽃등심은 보기만 해도 행복해진다. 신선함이 팍팍 느껴지는 적당한 마블링은 눈을 즐겁게 하고 부드럽게 살살 녹는 고기는 남녀노소 불문하고 모두의 입맛을 확 사로잡는다.


소주와 잘 어울리는 또 다른 인기메뉴인 삼겹살은 굽기 좋은 크기로 잘라서 나온다. 한 점 한 점 구워먹는 맛이 다른 재미를 안겨준다. 마블링이 촘촘히 박혀있는 천겹살도 꼭 맛봐야 할 메뉴 중 하나다. 담백한 맛과 쫄깃하고 아삭아삭 씹히는 식감은 고른 메뉴에 대한 만족감을 더해준다.


돼지갈비도 인기 메뉴이다. 구미를 당기는 달달한 맛과 지글지글 구워져 은은하게 나는 숯향은 젓가락질을 멈추지 않게 한다. 이 곳이 중국인지 헷갈릴 정도로 한국 고유의 맛을 느낄 수 있다.

전문 고깃집 이지만 고기 외에도 거의 웬만한 메뉴들이 존재한다. 추운 날씨에 먹기 좋은 따끈한 국물의 전골류부터 전 종류, 볶음요리, 생선구이, 해산물 등 한식을 통째로 한 곳에 가져다 놓은 듯한 느낌이다.


생선구이를 먹는다면 조기구이를 추천한다. 한 사람의 팔뚝 크기에 통통한 살이 가득한 조기구이는 보기만 해도 배부를 것이다. 남은 고기를 싸먹는 재미의 냉면 또한 고기를 먹을 때 빠질 수 없는 메뉴 중 하나이다. 쫄깃쫄깃 씹히는 면발과 매콤 달콤한 양념과의 조화는 이루 말할 수 없는 행복감을 준다.


찌개 종류는 된장찌개, 순두부찌개 등 다양한 찌개 종류가 있지만 그 중 진하고 깊은 국물 맛이 일품인 김치찌개를 추천한다. 매콤한 맛이 고기의 느끼함을 확 잡아줄 것이다.


화로사랑(노변정담)만의 또 다른 자랑은 야경을 볼 수 있는 것 말고도 한가지 더 있다. 바로 후식으로 하겐다즈 아이스크림을 밖에서 사 먹는 것 보다 절반 정도의 저렴한 가격으로 먹을 수 있다는 것! 초코맛, 딸기맛, 녹차맛, 바닐라맛 입맛에 맞게 골라 먹을 수 있다. 아이스크림으로 마무리 하는 덕에 더욱 더 즐거운 식사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다가오는 연말 연시 소중한 사람들과의 시간을 보내기에 음식 맛과 분위기 모두 안성맞춤인 화로사랑(노변정담)! 까다로운 입맛의 소유자도 만족 시킬 거라 확신한다. 차별화 되는 맛과 서비스는 분명 오랜 자리를 지킨 노하우가 숨어있을 것이다. 신년회가 아니더라도 하루 중 가장 중요한 시간을 차지하는 식사시간에 화로사랑(노변정담)이라는 선택은 모든 사람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에 더할 나위 없는 선택이기도 하다.

 

 

 

-롄양광장점(联洋广场店) 021 5033 7255 / 6163 3665 浦东新区芳甸路300号联洋广场A区4楼
-정따광장점(正大广场店) 5042-7897 / 5042-9667 浦东新区陆家嘴西路168号正大广场西区6层
-용화중로점(龙华中路店) 3363-3253 徐汇区东安路562号绿地缤纷城2层月牙街WE-204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元旦’의 유래와 전설 hot 2018.01.01
    세계 각국에서 부르는 ‘신년(新年)’은 양력 새해 첫 날을 의미한다. 중국에서의 ‘원(元)’은 ‘처음(首)’을, ‘단(旦)’은 ‘날(日)’을 의미한다. 즉 ‘원단..
  • 2018년 1월 볼만한 영화 hot 2018.01.01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Star Wars: The Last Jedi 星球大战8:最后的绝地武士 12세이상 관람가 | 152분1월 5일 개봉 선과 악의 전쟁..
  • [한국상회 신년사] 공동 목표를 위해 한마음 한 뜻으로 hot 2018.01.01
    존경하는 상해한국상회(한국인회) 회원 여러분! 그리고 한인교민, 재중동포 여러분!2018년, 금빛 찬란한 무술년(戊戌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찬 새해를 맞아...
  • 새해 축하 문자 중국어로 전해요! hot 2017.12.30
    새해 축하 메세지 이렇게 보내보자! 매년 1월 1일이면 가족들, 친구들, 주변 지인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한다. 중국 사람들은 어떤 말로 새로운 한 해를 맞이하는...
  • 새해 시행되는 중국 法 hot 2017.12.30
    환경보호세법 ‘중화인민공화국 환경보호세법’이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앞으로 중국과 중국 관할 기타 해역에서 환경 오염물질을 직접 배출하는 기업체와 기타 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무단결근 직원 해고했는데… 법원 "1..
  2. 中 육가공 공장, 병든 돼지 고기 대..
  3. 상하이, 해외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4. 11월 中 부동산 가격 하락 지역 4..
  5. 중국진출 한국기업 “3년 힘들다고 절..
  6. ‘연예인급 미모’ 상하이 ‘젠빙 서시..
  7. 中 7명 살해한 ‘여성 살인범’ 20..
  8. 中 4개월 여아 ‘추나’요법 치료 후..
  9. [12.6]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10. 中여성, 노인 차에 매단채 아찔한 질..

경제

  1. 무단결근 직원 해고했는데… 법원 "1..
  2. 상하이, 해외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3. 11월 中 부동산 가격 하락 지역 4..
  4. 중국진출 한국기업 “3년 힘들다고 절..
  5. 中 12월부터 휴대폰 가입자 ‘안면..
  6. 3Q 스마트폰 시장, 삼성∙화웨이∙애..
  7.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방한, 4가..
  8. [코트라] 中 12월 1일부 新 식품..
  9. 中 “2025년 자동차 판매 25%..
  10. 2019 상하이 CSR 환경•노동 세..

사회

  1. 中 육가공 공장, 병든 돼지 고기 대..
  2. ‘연예인급 미모’ 상하이 ‘젠빙 서시..
  3. 中 7명 살해한 ‘여성 살인범’ 20..
  4. 中 4개월 여아 ‘추나’요법 치료 후..
  5. 中여성, 노인 차에 매단채 아찔한 질..
  6. 배우 죽음으로 내 몬 '저장위성'에..
  7. 中 초∙중∙고생 70% 독서 시간 1..
  8. 희망도서관 10살 됐어요
  9.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10. 2019 제8회 항저우 한•중 대학생..

문화

  1. 中 배우 ‘도전형 예능’ 찍다 사망…..
  2. 탁구 ‘에지볼’까지 잡는 스마트 탁구..
  3. [책읽는 상하이 60] 코스모스
  4. [책읽는 상하이 61] 오베라는 남자
  5. [새 책 소개] 책, 예술을 만나다
  6.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7.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8. SHAMP 12월 추천도서
  9.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10.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