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임신 8개월 40세 산모, 上海 마라톤 완주 화제

[2019-11-19, 12:56:51]

지난 11월 17일 5시간 17분이라는 기록으로 상하이 마라톤을 완주한 한 참가자가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18일 신민만보(新民晚报)에 따르면 이 기록의 주인공은 올해 40세인 리리리(黎莉莉)씨로 현재 그녀는 임신 8개월차다. 일반인도 완주하기 힘든 마라톤을 8개월 차 무거운 몸으로 완주한 그녀에 대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전문 마라토너인 리씨의 임신 중 마라톤 완주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8주, 22주 그리고 이번에 32주까지 이번 임신 기간 중 총 3번의 마라톤을 참가한 것으로 알려져 주변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임신 전 전문 마라토너였던 그녀는 매달 300km가 넘는 거리를 뛰면서 강도높은 훈련을 하며 자신의 몸을 단련시켰기 때문에 “전혀 위험하지 않다”고 말한다. 자신의 체력을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며 평소에도 경보를 즐겨한다고 말했다.


그녀가 처음으로 마라톤에 빠지게 된 것은 8년 전 우울증 증상을 보이기 시작했을 때로 심리학을 공부하며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라이프스타일을 찾게 된 것이 마라톤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그녀의 이런 행동에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심지어 악플까지도 서슴없이 달았다. “태아를 살해하려는 것과 맞먹는 행동이다”, “자신이나 태아, 가족에게도 무책임한 행동이다. 더 이상 이런 사람 기사는 보고싶지 않다”, “굳이 생명을 품고있는 10개월 임신 기간에 체력적으로 극한에 이르는 마라톤에 참가해야 할까?”, “조금이라도 양심이 있는 산모들은 당신처럼 행동하지 않는다”, “당신이 대단한 건 알겠지만 임신중에 마라톤 참가는 무책임해보인다. 만일 산소 부족이나 가진통, 심하게 흔들리는 충격 때문에 조산을 했다면 끔직했을 것이다”라며 비난했다.


한편 리씨는 오히려 악플러들의 반응에 “개의치 않는다”며 “악플을 단 사람 중 절반 이상이 임신을 해 본 적 없는 사람”이라며 앞으로도 자신만의 방식을 고수할 것이라 말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위챗 사진이 내 위치정보까지 노출?
  2. 광저우 도로 붕괴로 3명 실종
  3. 상하이 '외국인 취업, 거류증 접수..
  4. 무단결근 직원 해고했는데… 법원 "1..
  5. 中 100대 도시 집값 전달比 0.2..
  6. 中 장삼각 통합발전 규획 발표 …외국..
  7. 中 육가공 공장, 병든 돼지 고기 대..
  8. 대한항공 ‘코트룸 서비스’로 가볍게..
  9. 11월 中 부동산 가격 하락 지역 4..
  10. 상하이, 해외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경제

  1. 위챗 사진이 내 위치정보까지 노출?
  2. 상하이 '외국인 취업, 거류증 접수..
  3. 무단결근 직원 해고했는데… 법원 "1..
  4. 中 100대 도시 집값 전달比 0.2..
  5. 中 장삼각 통합발전 규획 발표 …외국..
  6. 11월 中 부동산 가격 하락 지역 4..
  7. 상하이, 해외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8. [코트라] [기고] 중국 자동차 산업..
  9. 中 12월부터 휴대폰 가입자 ‘안면..
  10. 3Q 스마트폰 시장, 삼성∙화웨이∙애..

사회

  1. 광저우 도로 붕괴로 3명 실종
  2. 中 육가공 공장, 병든 돼지 고기 대..
  3. 대한항공 ‘코트룸 서비스’로 가볍게..
  4. 中여성, 노인 차에 매단채 아찔한 질..
  5. 中 7명 살해한 ‘여성 살인범’ 20..
  6. 中 4개월 여아 ‘추나’요법 치료 후..
  7. 中 초∙중∙고생 70% 독서 시간 1..
  8. 배우 죽음으로 내 몬 '저장위성'에..
  9. 희망도서관 10살 됐어요
  10. 2019 제8회 항저우 한•중 대학생..

문화

  1. 中 배우 ‘도전형 예능’ 찍다 사망…..
  2. 탁구 ‘에지볼’까지 잡는 스마트 탁구..
  3. [책읽는 상하이 60] 코스모스
  4. [책읽는 상하이 61] 오베라는 남자
  5. [새 책 소개] 책, 예술을 만나다
  6.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7. SHAMP 12월 추천도서
  8.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9.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10.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