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가을 감성 채워줄 주말 여행지

[2020-10-29, 12:17:04]

 

 

치우샤푸(秋霞圃)
상하이 5대 원림(园林) 중 하나로 꼽히는 치우샤푸는 조용하고 아담한 곳으로, 특히 단풍으로 물드는 가을이 일년 중 가장 아름답다. 불 타오르듯 붉게 물든 단풍은 성큼 다가온 가을을 한가득 품고 있다. 황금색으로 빛나는 은행나무와 고풍스러운 원림의 건축물들이 어우러져 가을의 감성을 더욱더 자극한다.
11월 하순부터 12월 중순이 가을을 감상하기 가장 좋은 시기로 꼽힌다.
•上海嘉定区嘉定镇东大街314号
•10元

 

 

 

 


 

상하이칭시쟈오예공원(上海青西郊野公园)
상하이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습지공원으로, 한번만 다녀오면 좋아할 수밖에 없는 보물같은 곳으로 불린다. 여름에도 아름답지만 청량함과 화려함, 거기에 짙은 분위기가 더해진 가을은 사람들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하다.


물 위에서 춤을 추듯 흔들거리는 붉은 단풍잎들은 눈이 부실 정도로 화려하고 이곳에 있는 모든 것들은 더이상의 수식어가 필요없을 정도로 완벽하게 아름답다.


대자연의 편안함과 감성으로 가득한 가을의 낭만을 만끽하려면 이곳보다 더 좋은 곳이 없을 것이다. 최적의 가을 감상시기는 11월 하순에서 12월 중순까지이다.
•上海青浦区西部淀山湖湿地

 

 

 

궁칭선린공원(共青森林公园)
사계절 모두 '아름다움'과 갈라놓을 수 없는 궁칭선린공원은 계절마다 서로 다른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곳이다. 가을의 궁칭선린공원은 온갖 화려한 컬러로 색칠을 하다가 그만 팔레트를 엎기라도 하듯 울긋불긋 황홀함 그 자체이다.


깊은 가을 빨갛고 노란 단풍잎이 고즈넉한 공원의 호수를 아름답게 물들이고 대자연의 선물을 홀로 감상하기에는 아쉬운듯한 호숫가의 벤치는 관광객들의 발길을 기다리고 있다.
•上海杨浦区军工路2000号
•15元

 

 

 


 

구수공원(古树公园)
자딩구(嘉定区)에 위치한 구수공원은 1200여년이나 된 은행나무로 인해 만들어진 곳이다. 고유번호 '0001'번으로 명명된 이 오래된 은행나무는 '상하이에서 가장 오래된 나무'를 뜻하는 '상하이제1고수(上海第一古树)'라는 명칭을 얻었다.


천여년의 세월 속에서 꿋꿋하게 자리를 지켜온 은행나무는 깊은 가을과 초겨울 사이, 나뭇잎이 온통 황금색으로 물들었을 때 더할나위 없는 아름다움과 웅장함을 선사한다.

10월 중순~11월 중순이 가장 아름답다.
•嘉定区安亭镇泰海路230号 

 

 

 


상하이음악청 은행나무광장(上海音乐厅 银杏广场)
상하이음악청 앞은 상하이에서도 유명한 은행나무 관광명소로 꼽힌다. 상하이음악청의 유럽식 건축물과 노란 은행나무잎이 어우러져 이국적인 분위기를 내는 이곳은 가을의 낭만을 즐기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찾아온다. 은행나무의 아름다움이 가장 빛나는 시기는 11월 중순~12월 초.
•上海音乐厅南广场

  

 

화카이하이상생태원(花开海上生态园)
도심에서 멀리 떨어진 진산구 주징진에 위치하고 있지만 한번 찾은 발걸음이 헛되지 않을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한다. 드넓게 펼쳐진 댑싸리는 활활 타오르는 모닥불처럼 가을 들판을 온통 붉은 색으로 물들인다.
10월말부터 11월초가 최적의 관상기이다.
•上海金山区朱泾镇待泾村秀泾6060号
•30元

 

 

 

 

스밍후 수이산(四明湖水杉)
스밍후는 항저우 서호의 두배 크기만큼 크며 호숫물이 맑고 투명하다. 높고 시원한 자태를 뽐내며 하늘 높이 솟은 메타세쿼이아(水杉)는 새파란 가을 하늘 아래 붉게 물들고, 푸른 하늘과 붉은 메타세쿼이아의 빛깔로 가득찬 호수는 아름답기 그지없다. 
풍경이 가장 아름다운 시기는 11월말부터 12월 중순 사이이다.
•浙江省宁波市余姚梁弄镇四明湖畔

 

 

 


모깐산(德清莫干山)
상하이-장쑤-저장성 일대에서 가장 핫한 관광지 중 하나로 꼽힌다. 일년 사계절 아름다운 곳으로 꼽히지만 특히 울긋불긋 단풍으로 뒤덮힌 가을 산은 황홀경 그 자체이다. 단풍나무 아래 테이블을 펼쳐놓고 기울이는 차 한잔, 발밑에 수북하게 쌓인 은행나무 잎들이 사르락거리는 소리... 이곳의 가을은 마치 시간이 멈춘듯하다.
가을을 만끽하기 좋은 시기는 11월 하순부터 12월 중순.
•浙江省湖州市德清县莫干山镇

 

 

 

 

창싱스리인싱창랑(长兴十里银杏长廊)
이곳은 중국에서 가장 오래된 은행나무촌으로 불린다. 은행나무가 10리 넘게 끝없이 이어지고 해마다 가을이면 이곳의 아름다운 풍경과 장관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몰려든다.


동네 곳곳에 3만그루의 은행나무가 있으며 그 가운데서 100년 넘게 자란 은행나무만 2700여그루에 달한다. 또 500년의 세월을 한 자리에서 지켜온 은행나무가 11그루, 1천년의 역사를 간직한 나무가 5그루에 이른다. 이곳에서 가장 오래된 은행나무는 무려 1300년이나 된다.


눈안에 들어오는 곳마다 황금빛으로 물든 이곳은 따스한 햇살아래 눈이 부시게 빛난다. 노랗게 익은 은행나무잎이 가장 찬란하게 빛나는 시기는 11월 중순에서 12월 초이다.
•湖州市长兴县小浦镇八都岕
60元

 

 

 

 

지둥쉐더우링(稽东雪窦岭)
지둥쉐더우링은 상하이에서 자동차로 2시간정도 달려서 도착할 수 있는 곳이다. 이곳에는 물가에서 잘 자라는 수삼(水杉, 메타세쿼이아)나무로 유명하며 해마다 가을이면 아름다운 사진을 남기기 위한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기이한 돌, 하천과 가을빛으로 물든 수삼으로 조성된 천연 풍경구는 눈부신 햇살이 물 위에 비치면 아름다운 한폭의 유채화가 된다.
해마다 11월말부터 12월 초가 가장 아름다운 가을이 연출되는 시기이다.
•浙江绍兴柯桥区稽东镇
止步村竹田头村止步坑自然村

 

 

난황구다오(南黄古道)
난황구다오(南黄古道)는 1000여년전에 만들어진 길로 12킬로미터에 달한다. 오래전부터 '북쪽에는 샹산(香山)의 붉은 단풍이 있고 남쪽에는 황산구다오가 있다'는 말이 있었다. 가을 단풍이 아름답기로 소문 난 베이징 샹산의 아름다움에 비견될 정도로 가을풍경이 절경이라는 뜻이다.
구불구불 뻗은 길을 따라 울긋불긋 물든 단풍나무들이 우거진 이 곳은 '아름답다'는 말이 부족할 정도의 황홀한 풍경을 자랑한다.
•浙江省台州市天台县南屏乡前杨村

 

 


푸양양자촌(富阳杨家村)
저장성에서 '은행나무의 고장'으로 불리는 이곳에는 3500여 그루의 은행나무가 있다. 그 중 100년이상 자란 은행나무만 1200여 그루에 이른다.
다양한 자태로 아름다움을 뽐내는 은행나무들과 논밭 가득 넘실거리는 벼이삭들이 황금빛으로 물든 이곳은 동네 곳곳에 은행나무들이 심어져있어 마을을 한바퀴 도는 것만으로도 가을을 만끽하기에 충분하다.
•浙江省杭州市富阳市万市镇杨家村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5.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10.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3. 中 2020년 수출입 1.9% 성장...
  4.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5.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6. 中 GDP 2.3% 성장... 사상..
  7.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8.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9.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10.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사회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5.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6.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7.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8. 中본토 124명 코로나 확진... 2..
  9.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10.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문화

  1.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2. [책소개] Write Better 영..
  3.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독서실 단상
  2.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장학금수여식 열려
  3.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4.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