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분야 최초 ‘백옥란상’ 수상

[2020-09-18, 18:19:24] 상하이저널
상하이시, 12년간 투자운용 사업의 현지화 노력 인정

상하이시 백옥란기념상(白玉兰纪念奖) 수상한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국법인 대표(오른쪽)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국법인 대표이사가 금융분야 최초로 백옥란기념상(白玉兰纪念奖)을 수상했다. 백옥란상은 상하이시가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최고의 상으로, 시(市) 발전에 공헌한 외국인에게 매년 9월 수여하고 있다. 상하이시는 지난 16일 올해 백옥란상 수상자 19개국 50여 명에 증서와 메달을 수여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경제무역, 금융, 과학기술, 교육, 문화, 위생, 우호 교류 등 각 분야의 외국 국적자들이 수상자로 참석했다.

금융계 최초로 백옥란상을 수상한 신형관 대표는 “이번 수상은 미래에셋이 중국의 금융 중심지 상하이에서, 지난 12년간 한결같이 해오고 있는 투자운용 사업의 부단한 현지화 노력에 대해 잘 이해하는 시(市)금융정책 담당자들이 추천하고, 상하이시 정부가 이를 인정했다는 의미가 있다. 또 중국 증권투자업협회(AMAC)에 등록된 유일한 외국인 CEO 겸 펀드매니저라는 것도 감안되지 않았나 생각된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은 2006년 중국에 진출했다. 본격적인 중국사업은 2007년, 중국 금융의 중심이자 글로벌 금융 센터로 부상 중인 상하이에서 외국계 금융회사 최초로 자사 건물에 이름을 내건 브랜딩으로부터 시작됐다. 외자계 회사가 언제쯤 사업인가를 받을 수 있을지 조차 불확실하던 당시, 미래에셋의 이 같은 도전은 금융업계에 화제가 됐다. 

이후 미래에셋은 2008년 투자컨설팅회사, 2012년 합작 공모운용사, 2018년 사모펀드(100%독자) 운용사, 같은 해에 해외투자(QDLP), PEF/VC(QFLP), 지난 7월에는 ‘금융투자자문’ 자격까지 취득했다. 사실상 외국계회사로서 받을 수 있는 사모운용사의 모든 자격을 갖게 된 것이다. 

신형관 대표는 “여전히 엄격한 규제 산업인 중국 자산운용업에서 이러한 라이선스들은 신분증이자 경기 출전권이라고도 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중국 진출 14년째인 미래에셋은 그간의 경험과 성과를 토대로 앞으로 중국 자산 운용 시장에서 더욱 속도를 낼 전망이다.

한편, 상하이시 백옥란기념상은 지난 1989년 제정돼 현재까지 총 1266명의 외국인이 수상했다.

고수미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6.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7.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8. [10.15] 中 3분기 GDP 성장..
  9.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10.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3.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4.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5.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6.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7.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8.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9.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10. 中 1~3분기 GDP 0.7% 성장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8.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9. 中항공사 우울증 환자 탑승거부 논란
  10.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