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해한국학교, 찾아가는 도서관 “책가요”

[2020-04-17, 16:34:35] 상하이저널
코로나19로 문닫은 도서관 ‘SNS 예약, 방문 수령’
이동도서관 첫 주, 223명 432권 도서 대여

 


 


코로나19로 한 달여간 온라인 수업을 진행하고 있는 상해한국학교(교장 전병석)가 “책가요” 이동도서관을 운영한다. “책가요”는 책이 독자를 찾아간다는 뜻으로,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학교도서관 사용이 제한되면서 학생들의 독서교육 장려를 위해 학교가 내놓은 방안이다.

상해한국학교가 처음 시도하는 이동도서관에 총 223명 학생이 432권의 책을 주문 신청했다. 지역 별로는 ▲홍첸루-148명(288권) ▲구베이-37명(68권) ▲지우팅-31명(62권) ▲학교 정문-7명(14권)이 대여했다.

17일, 주문한 책을 받기 위해 홍췐루 갤러리아를 찾은 정윤서(상해한국학교 11) 학생은 "간단한 양식으로 신청을 하고 학생증을 지참해 수령장소로 가기만 하면 책을 받을 수 있었기 때문에 효율적이고 편리했다. 또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힘써주시는 선생님들, 봉사자님들께 감사한 마음이 들었고 이렇게나마 학교의 존재를 느낄 수 있어 반가웠다"라고 이동도서관 이용 소감을 전했다.

“책가요”는 SNS를 통해 예약 주문하고, 지역별 지정 장소에서 수령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홈페이지와 위챗 그룹방에 안내된 <학년별 권장도서> 목록 중 학생들이 읽고 싶은 책(1인 2권 한정)을 고른 후, 매주 월요일 위챗 그룹방에 신청한다. 

신청 예약한 도서는 학교 도서관에서 미리 분류해 매주 금요일 지정 장소인 ▲홍첸루-카페베네(우천시 갤러리아B동 7층) ▲구베이-명도성 1기 구락부 1층 ▲지우팅-커피모아 등에서 수령하게 된다. 

읽은 책은 등교 후 도서관에 반납하면 된다. 그러나 등교가 지연될 경우 지정 장소 방문 반납을 고려 중이다.

상해한국학교 지강희 사서 교사는 “코로나19로 등교가 연기되면서 학생들이 책을 읽을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시작했다. 다양한 의견이 나왔는데 학부모님들의 도움으로 이 방식의 이동도서관을 운영하게 됐다”라며 “부득이한 상황에서 처음 도입된 이동도서관이다. 성공적으로 운영된다면 학생과 학부모님들의 반응과 의견을 참고해 방학 중에도 시도해볼 만하다”고 전했다.  

고수미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코로나19] 본토 확진자 11명, 무증상 66명 hot 2020.04.17
    17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国家卫建委)는 지난 16일 하루 동안 전국 31개 성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자가 26명, 이중 11명은 본..
  • 中 언론, 韩 30년 만에 ‘슈퍼 집권당’ 탄생…코.. hot 2020.04.17
    지난 15일 진행된 한국 21대 국회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비례대표 의석 포함 180석이라는 압도적 승리를 거두자 중국 현지 매체는 30년 만에 탄생한 한국의...
  • 노동절 여행 정말 안전할까? hot 2020.04.17
    중국 노동절을 보름 앞두고 여행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자 리란쥐안(李兰娟) 중국공정원 원사가 이에 대해 입을 열었다.16일 중국청년보(中国青年报)는 15일...
  • 민항 공안국 “상해한국상회 感谢!” hot 2020.04.16
    코로나19 방역 협조•지원에 감사패 전달감사패 수여, 외국 한국상회 중 '유일' 상하이 내 한국인 확진자 0명 코로나19 방역에 적극적으로..
  • 中 중성약 3종, 코로나 치료제로 승인 hot 2020.04.16
    중국이 중성약(中成药,한방제제) 3종을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했다. 지난 16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 보도에 따르면, 국가의약관리감독국은 진화칭간커리(金花清感..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3.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4.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7.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8.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9.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10.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IMF “2021 중국 경제 성장률..
  4. 디디, 자동차 만든다
  5. 中 씨트립, 업계 최초 나스닥-홍콩..
  6. 포브스, 2021 세계 억만장자 공개..
  7. 中 교육부, 학교 성적•등수 공개 금..
  8. 샤오미 3년 뒤 SUV 출시... 가..
  9.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10.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3.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4.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5.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6. [인터뷰] “韩中 상사 분쟁 예방•해..
  7. 上海 평균 월급 1만元 넘었다
  8. 中 본토 확진자 8명…루이리시 당서기..
  9.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10. 上海 ‘고공 투척죄’ 첫 공판…징역..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4.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