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샤오미, 택배 상표권 등록…자체 물류시스템 구축하나

[2019-07-03, 12:02:01]
샤오미가 중국 특허청에 ‘샤오미 익스프레스(小米快)’ 상표권을 등록했다.

2일 신경보(新京报)에 따르면, 최근 중국 특허청은 샤오미의 38류, 39류 상표권 ‘샤오미 익스프레스’ 상표권 등록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중 39류 상표권의 사업 범위는 택배 운송, 서비스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이에 업계에서는 샤오미가 자체 물류 시스템을 구축할 준비를 하고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중국 물류학회 양다칭(杨达卿) 연구원은 “샤오미의 주 사업 분야는 통신 제품, 소비 가전으로 만약 직접 배송까지 관장한다면 샤오미 전자상거래 서비스 수준을 업그레이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품을 구매한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것 외에도 생산 원가, 물류비를 절감하고 공급 체인 관리 능력을 강화할 수 있다는 게 업계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현재 샤오미는 자체 물류 시스템이 없어 제3자 택배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하지만 앞서 샤오미의 공식 지정 물류사인 루펑다(如风达)의 경영 상황이 악화되면서 물류 서비스에 차질이 생기자 샤오미는 올해 상반기부터 순펑(顺丰), 위안통(圆通) 등과도 협력을 하기도 했다.

이번 상표권 등록은 샤오미가 자체 물류 시스템을 구축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되지만 즉시 고객들에게 자체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물류 사업을 하려면 국가우정국의 택배사업 허가증을 받아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업계 전문가는 “샤오미는 신규 택배사업 허가증을 발급받기보다는 기존 택배사를 합병, 인수 하는 방식으로 물류 서비스를 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유재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 3명당 1명꼴 근시안 hot 2019.07.03
    2015년 '국민 시각건강 보고서'가 최초로 발표된 후 중국의 청소년 근시가 전 국민적 관심을 불러모았지만 4년이 지난 지금까지 크게 달라지지 않고 있다고 3..
  • 홍콩 과격시위에 中 언론 일제히 “폭력분자들 엄벌하.. hot 2019.07.03
    지난 1일 주권 반환 22주년을 맞아 홍콩 시위대가 사상 처음으로 입법회를 점거하며 과격 양상을 보이자 중국 언론들이 일제히 강한 비난 보도를 쏟아냈다.인민일보(..
  • 상하이한인어머니회 드로잉반 두번째 전시회 hot 2019.07.02
    7월 2일까지 홍췐루 카페베네“취미로 시작한 그림 전시회까지”상하이한인어머니회 드로잉반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번째 작은 전시회를 연다. 내달 2일까지 홍췐루 카..
  • 반려견 죽인 개를 보복살해 한 中 남성 hot 2019.07.02
    자신의 애완견 물어 죽인 가해견 죽인 中 남성 자신의 애완견을 실수로 물어 죽인 가해견을 보호자가 보는 앞에서 때려 죽인 사건이 벌어져 논란이 되고 있다. 1일...
  • 上海 쓰레기 분리수거 첫 날, 시정명령만 600건.. hot 2019.07.02
    上海 쓰레기 분리수거 첫 날, 시정명령만 600건 이상 상하이에서 쓰레기 분리수거를 정식으로 시행한 첫날인 어제 상하이 곳곳에서 시정명령이 내려진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10.15] 中 3분기 GDP 성장..
  8.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9.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10.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3.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4.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5.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6.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7.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8.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9.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10. 中 1~3분기 GDP 0.7% 성장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6.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7.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8.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9. 中항공사 우울증 환자 탑승거부 논란
  10.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