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 국내 위험 지역 유입 인원 관리 강화

[2020-10-14, 11:13:18]
최근 중국 칭다오에서 두 달 만에 본토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상하이시 정부가 국내 위험 지역에서 유입된 인원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는 규정을 내놓았다.

13일 상하이발포(上海发布)에 따르면, 상하이시는 최근 14일 이내 10명 미만의 확진자가 발생했거나 1건의 집단 감염(14일 이내 학교, 주택 단지, 공장, 자연 부락, 의료 기관 등 소범위에서 5명 이상의 환자 발생)이 발생한 지역을 ‘코로나19 중등 위험 지역’으로 규정한다고 13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최근 10여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칭다오 지역은 ‘중등 위험 지역’으로 분류되며 해당 규정에 준하는 건강 관리를 받아야 한다.

규정에 따르면, 중등 위험 지역에서 상하이로 유입된 인원은 14일간 거주위원회(社区)의 엄격한 건강관리를 받게 된다. 9월 30일~10월 6일 사이 중등 위험 지역에서 상하이로 온 이들은 1회의 코로나19 핵산검사가, 10월 7일~12일 사이에 돌아온 이들은 2회의 코로나19 핵산 검사가 무료로 실시된다.

10월 13일 이후 국내 중등 위험 지역에서 상하이로 유입된 이들은 반드시 상하이 도착 후 12시간 내에 거주 지역 위원회 및 단체(또는 숙박 시설)에 보고를 해야 한다. 이어 14일간 엄격한 건강관리를 받게 되며 두 번의 코로나19 핵산 검사가 무료로 실시된다.

상하이시는 또한 학교 등 관련 기관에 대해 건강코드 검사를 보다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각 교육 기관은 최근 14일간 국내 중등 위험 지역을 방문한 학생, 직원 등에 대한 건강 모니터를 강화하고 거주위원회, 코로나19 핵산 검사를 지도∙감독해야 한다.

의료 기관 관리도 더욱 강화됐다. 상하이 내 모든 의료기관은 예진, 진료과 분류(分诊, 경•중증 및 진료과별 분류)를 보다 강화하고 모든 외래 환자들에 대한 역학 조사를 주동적으로 실시해야 한다. 각 의료 기관은 최근 14일간 중등 위험 지역을 방문한 이들에게는 반드시 코로나19 핵산 검사를 실시하도록 권장해야 한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2.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영상부문"..
  3. 상하이 5개 뉴타운 건설
  4. 특별한 연말 모임, 와이탄 ‘야경 명..
  5. [12.2] OECD '내년, 중국이..
  6. 中 고소득 도시 순위…상하이 6위
  7. 中 칭다오 주택단지 ‘반려동물 전면..
  8.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18명.....
  9.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한일 방문 관..
  10. 샤미 뮤직, 이대로 떠나나?

경제

  1. 상하이 5개 뉴타운 건설
  2.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한일 방문 관..
  3. 샤미 뮤직, 이대로 떠나나?
  4. 11월 제조업PMI 3년만에 최고....
  5. OECD '내년, 중국이 세계경제 3..
  6. 중고물품 거래시장 규모 168조원
  7. 씨트립, 코로나 이후 첫 흑자…국내..
  8. 中 FMCG시장 성장 정체…판매가 5..
  9. 中 창어 5호, 세계 3번째 달 표본..

사회

  1.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2.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영상부문"..
  3. 中 고소득 도시 순위…상하이 6위
  4. 中 칭다오 주택단지 ‘반려동물 전면..
  5.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18명.....
  6. 中 교통사고로 8분마다 1명씩 사망…..
  7. SK 하이닉스 충칭공장, 전직원 코로..
  8. 上海 이혼 어려워진다… 30일 ‘조정..
  9. 上海-北京 12월 1일부터 지하철 카..
  10. 北 김정은 위원장 중국 백신 접종?..

문화

  1.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2.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3.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4. SHAMP 12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2. [건강칼럼] 우리는 건강해서 행복한..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