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上海 ETC 보급화에 오히려 현금 차선 정체…왜?

[2020-01-18, 09:18:04]

중국이 한국의 하이패스와 같은 톨게이트 자동 결제 시스템인 ETC를 전국적으로 보급하고 의무화 하겠다며 관련 정책을 펼치고 있다. 18일 신문신보(新闻晨报)에 따르면 상하이 S2후루(沪芦)고속도로의 린강(临港) 출구의 경우 2km이상 대기 차량의 줄이 이어지기도 한다. 정부의 ETC 보급화 정책 이후 정체가 더욱 심해졌다는 의견도 있다.


평소에 린강과 상하이 시 중심으로 출퇴근하는 한 시민은 “지난 주말 S2 현금 수납 차선이 출구 2km 전부터 밀리기 시작했다”고 제보했다. 유독 현금 차선만 1시간 넘게 정체되었고 모두 ETC 장치를 설치하지 않은 차량이었다.


같은 구간을 이용하는 한 고등학교 교사의 경우 같은 경험을 자주 했다고 밝혔다. 현금 수납 차선의 정체로 수업에 늦은 경우도 있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이에 대해 상하이 교통 위원회 측은 이 같이 설명했다. 먼저 현금 차선과 ETC 전용 차선의 구분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 두 차선의 표시가 명확하지 않아 ETC 장치를 하지 않은 차량이 전용차선으로 진입하면서 정체를 유발한다.


두번째는 화물차량의 경우 ETC 장치 설치율이 매우 낮다. 특히 S2 고속도로의 경우 화물차량 이용이 많은 고속도로인 만큼 화물차가 일제히 현금 차선을 이용한 것도 정체의 원인이다. 이 외에도 ETC 전용차선에서도 인식 장치의 고장 등이 정체를 유발한다고 해명했다. 실제로 상하이 화물차의 ETC 설치율은 35%에 불과하다.


이 같은 문제에 대해 교통당국은 현금 수납 차선을 늘려 정체를 해소시키고, ETC 전용 차선에 대한 표식을 명확히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나 소비자들의 반응은 달랐다. 해당 소식에 대해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현재 ETC 시스템에 대한 ‘불안정’을 가장 큰 원인으로 꼽았다. “현재 ETC 시스템이 중복 결제되는 경우가 많다”, “톨게이트마다 ETC 사용자는 통행료를 제대로 볼 수 없다”, “2014년부터 ETC를 문제 없이 사용하고 있었는데 이번에 새로 보급한다는 ETC로 바꾼 뒤로 인식이 되지 않는다”며 ETC를 믿지 못하겠다는 의견이 대부분이다. 주로 중복 결제, 결제 누락, 인식 오류 등이 가장 큰 문제라며 시스템 안정성의 개선을 요구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상하이 新 10대 랜드마크 건축물 선정 hot 2020.01.26
    중국건축문화연구회가 주관한 ‘2019 상하이 新 10대 랜드마크 건축물 선정회’가 6일 상하이에서 열렸다. 이번 선정회에는 업계 권위있는 전문가들이 초빙되어 개혁..
  • 한국은 8590원, 중국 최저시급은? hot 2020.01.23
    중국에서 생활하다 보면 나이차를 찾게 되는 일이 잦다. 그런데 가게를 찾을 때마다 음료를 제조 중인 아르바이트생들을 보며 가끔은 노동에 비해 시급이 너무 낮은 건..
  • “아직도 결혼 안했니?” 中 춘절 전 ‘애인 대행.. hot 2020.01.17
    중국 최대 명절 춘절을 앞두고 돈을 주고 남자친구 또는 여자친구를 임시 대여해 주는 시장이 활기를 띄고 있다.17일 상하이열선(上海热线)에 따르면, 올 춘절이 다..
  • 이케아 머그컵서 발암물질 검출…중국도 리콜 조치 hot 2020.01.17
    이케아 차이나가 인도에서 생산된 여행용 머그컵 ‘트롤릭트비스(TROLIGTVIS, 特鲁利维斯旅行杯)’에서 발암 물질이 기준치를 초과해 전세계 리콜 조치를 하겠다고..
  •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결국 ‘무산’ hot 2020.01.16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결국 ‘무산’ 얼마 전 중국 SNS를 비롯해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뜨겁게 달군 ‘6688元 고궁 니엔예판(年夜饭, 연..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3.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4.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5. [9.18]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6.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7.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8.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9. [9.23] 中 위챗, 친구 목록 정..
  10.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경제

  1.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2.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3. 위챗, 美 앱스토어에서 사라져… 기존..
  4. 10월 연휴 6억 명 여행길 오른다
  5. 中 본토 주민 마카오여행 전면 허용
  6. 中 증권업계 새로운 바람, 궈진∙궈렌..

사회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3.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4.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5.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6. 中 들개에 물린 지 1년만에 광견병으..
  7.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8. 中 교육 종사자 채용 시 ‘성범죄 기..
  9.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32..
  10. 中 위챗, 친구 목록 정리서비스…개인..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5.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6.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7.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오피니언

  1.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