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유럽 이어 중국”…중국 ‘GDPR’ 네트워크 안전법, 국내 기업 ‘빨간불’

[2018-07-12, 14:35:33] 상하이저널
- ‘국외이전’ 조항 올 12월 유예기간 종료, 내년 1월 본격 시행
- 중국 내 외국기업도 데이터 서버 중국으로 이전
- 정부, 재중국 국내기업 준비 실태조사 착수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중국의 사이버 보안 강화 정책인 ‘네트워크 안전법(사이버 보안법)’의 ‘국외이전’ 관련 조항이 내년 1월 본격 시행을 앞두고 있어, 국내 기업들에도 비상이 걸렸다.

이 조항이 시행 될 경우, 중국 내에서 개인정보를 다루는 외국 기업들은 데이터 서버를 중국으로 이전해야 한다.

유럽연합(EU)의 개인정보보호법(GDPR)에 이어 중국에서도 사이버 보안 문턱이 더욱 높아지면서 국내 기업들의 부담도 한층 가중됐다.

1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중국 ‘네트워크 안전법’의 ‘국외이전’ 조항이 올 12월까지 유예기간을 거쳐 내년 1월부터 본격 시행된다.

‘네트워크 안전법’은 작년 6월부터 중국에서 시행된 사이버 보안 강화 정책이다. 

온라인 실명제 도입과 기업의 이용자 개인정보 관리 강화를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다.

특히, ‘국외이전’ 관련 조항은 시행 당시 외국계 기업들의 강한 반발로 올 12월까지 시행이 유예됐던 상태다. 

‘국외이전’은 중국 내에서 중국인의 개인정보를 다루는 기업들은 데이터 서버를 중국 내에 두도록 한 조치다. 

국내 기업을 비롯해 중국에 진출한 외국 기업들의 경우, 본사가 있는 해당국에 서버를 두고 있는 경우가 대다수여서 도입 당시부터 외국계 기업의 상당한 반발을 불러왔다.

위반할 경우 벌금은 최대 50만위안(약 8500만원)이다. 연간 매출액의 4%를 벌금으로 책정한 유럽 GDPR과 비교해 벌금 규모는 작지만, 위반 시 영업정지 등의 조치가 취해지기 때문에, 중국 내 영업을 위해서는 사실상 데이터 서버 이전이 필수적이다.

서버 이전과 관리에 막대한 비용 부담이 예상되는 탓에, 국내 기업들은 세부 시행 규칙의 ‘예외 조항’에 마지막 기대를 걸고 있다.

당초 중국은 올 6월 ‘국외 이전’의 세부적인 시행 규칙을 발표할 예정이었나 아직 내놓지 않고 있다. 

외국 기업들의 반발로 자칫 외교적 문제로까지 확산할 수 있기 때문에 중국 내에서도 신중론이 큰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우리 정부도 본격 시행에 대비해 국내 기업 준비 상황 실태 조사에 착수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주도로 정부는 오는 12월 중순경까지 재중국 국내 기업의 개인정보보호 현황 조사를 실시하고 중국 법체계 분석에 나설 방침이다.

보안업계 관계자는 “중국의 세부 시행 규칙에 예외 조항이 포함될 수 있을지가 관건”이라며 “중국 정부의 발표를 주시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기사 저작권 ⓒ 헤럴드경제  원문보기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삼성전자 시안 공장 2라인 이달 말 착공 hot 2018.03.23
    설비 증설에 70억 달러 투자, 내년 가동총 70억 달러(약 7조4600억원) 규모의 삼성전자 중국 시안 반도체 공장 증설이 이달 말 시작된다. 글로벌 낸드플래시..
  • NH농협무역 ‘수출 1억불탑’ 수상 hot 2017.12.11
    제54회 무역의 날 시상 정운용 대표 ‘은탑산업훈장’ “한국 수출농업 견인에 온힘” NH농협무역(대표 정운용)이 5일 한국무역협회·산업통상자원부 공동 주최로 서...
  • 현대차, 중서부 거점 충칭 시대 개막 2017.07.20
    중국 진출 15년 만에 5번째 공장 완공 현대자동차가 중국 내 다섯 번째 생산시설인 충칭(重庆)공장을 가동하며 판매량 급감에 시달려온 중국시장 공략을 본격화했다...
  • 中웨이하이 유치원 차량 참사 "운전기사가 방화했다" hot 2017.06.02
    중국 정부는 지난 5월 웨이하이(威海)시에서 발생한 유치원생 통학차량 화재 참사는 버스 운전기사 방화로 발생했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2일 밝혔다. 중국 외교부는 이..
  • 인천 전용부두 첫 크루즈 돌연 취소… 잔금 10억 미납 hot 2017.02.06
    인천-상하이-가고시마 크루즈선 크루즈 임시 전용부두 개장과 함께 인천을 모항으로 한 첫 크루즈선의 출항이 여행사 측의 자금 유동성 악화로 출발 하루 전...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2. 중국 대표 '된장녀' 궈메이메이.....
  3. 中 칭다오서 격리 해제 이틀 후 확진..
  4. 중국어 新 평가 기준, HSK에도 적..
  5. "5월부터 中·美 여행제한 풀리고,..
  6. 中, 면역 장벽 구축하려면 10억 명..
  7.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8. [4.14] 上海 1인당 가처분소득..
  9. [4.16] 올해 中 노동절 연휴 인..
  10. 알리바바 신속한 후속조치, 티몰 입점..

경제

  1.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2.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3. 알리바바 신속한 후속조치, 티몰 입점..
  4. 中 코로나 사태 이후 연봉 인상 최고..
  5. 화웨이가 개발한 자율주행차, 상하이..
  6. 앤트그룹, 금융지주사로 재편…금융감독..
  7. 팬데믹 시대 한국경제를 전망한다
  8. 中 정부, IT 대기업 길들이기....
  9. 씨트립, 홍콩 상장가 268HKD로..
  10. 上海 1인당 가처분소득 7만元 돌파,..

사회

  1. 중국 대표 '된장녀' 궈메이메이.....
  2. 中 칭다오서 격리 해제 이틀 후 확진..
  3. 중국어 新 평가 기준, HSK에도 적..
  4. "5월부터 中·美 여행제한 풀리고,..
  5. 中, 면역 장벽 구축하려면 10억 명..
  6. 1년째 방치된 한국문화원 사태 왜?
  7.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 유공..
  8. 상하이에서 중국 운전면허증 취득하기
  9. 임정 102주년, 독립운동가들의 발자..
  10. 中 신규 본토 확진 1명… 윈난 집단..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3. 中“韩 언론, 축구 패배로 악의적인..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3.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