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의료칼럼] 흉터 수술에 대한 궁금증 5가지

[2020-06-17, 13:38:49] 상하이저널

요즘 부쩍 응급실에서 한국 환자분들 외상으로 콜이 오는데 흉터에 대해서 걱정하는 분들이 많아 그 동안 받았던 질문에 대해 간략히 정리해보고자 한다.  

흉터는 체질이다?

외래를 보면 환자분들이 ‘전 흉터 체질이라 걱정이에요’라고 흔히 말하곤 한다. 흉터가 사람에 따라 정도의 차이를 보이는 것은 맞지만, 사실 그보다 수술자의 기술 숙련도에 따라 흉터가 작아지기도 하고 덜 눈에 띄기도 한다. 또한 의사의 사후 관리에 따라서도 차이를 보일 수 있다. 외상 치료시 성형외과를 함께 찾는 이유이다. 

흉터 체질이라고 말하시는 많은 분들은 켈로이드성 피부와 혼돈하곤 한다. 켈로이드는 양성 종양 마냥 피부손상 후 발생하는 상처치유 과정에서 비정상적으로 섬유조직이 밀집해 성장하는 질환이다. 아주 작은 상처에도 상처가 과하게 형성돼 기형을 만들곤 한다. 유전적인 성향이 있기 때문에 부모님 중에 그런 분이 있다면 더 조심하는 게 좋다. 다행인건 켈로이드 인구 중 한국인과 중국인 비율이 외국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적다는 것이다. 

흉터는 수술을 통해서 완전히 제거될 수 있다?

흉터는 한번 생기면 완전히 없어지지는 않는다. 수술, 방사선, 레이저, 약물 등등 그 모든 치료는 흉터를 관리하고 개선하기 위한 방법일 뿐이다. 

흉터 체질을 확인해 볼 수 있나?

수술 전에는 확인해 볼 수 있는 방법이 없지만, 과거에 몸에 생겼던 흉터들을 근거로 흉터 반응을 예측해 볼 수는 있다. 최근 유전자 검사나 등을 통해 이를 검사해 보고자 하는 시도가 많이 되고 있지만, 경험상 이도 확실한 것은 아니다. 

수술 후 음식을 조심해야 하나?

사실 과거에는 이 부분에 대한 연구가 상대적으로 적었다. 미적인 기준보다는 기능 효과를 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요즘은 외국 학회를 나가봐도 중국인들과 아시아 사람들을 대상으로 수술 후 식이요법의 주의점을 언급하고 있다. 회복과 관계되는 부분도 있기 때문에 맵고 자극적인 것은 피하는게 좋고 해산물이나 양고기 등은 흉터에 좋지 않다. 최대한 담백하게 먹는것을 추천한다. 

흉터 수술, 성형외과와 일반 외과의 차이점은? 
일반 외과는 기능적인 면에 중점을 두는 반면, 성형외과는 기능적인 기초 위에 미적인 요소와 다른 여러가지 인수를 고려하며 수술을 진행한다. (사진 참조) 성형외과가 조기에 개입해 진행한 수술 흉터는 차후 덧나는 등 문제가 생겼을 때 더 안정적으로 컨트롤할 수 있다. 


모든 흉터는 장력(당기는 힘)의 영향을 받는다. 움직임이 큰 부위의 상처가 자주 덧나는 이유이다. 흉터는 6개월~2년 정도의 안정화 기간을 거치며 가라앉는데 보통 붉고, 딱딱하고, 주변 피부보다 튀어나와 있으며 가렵거나 아픈 느낌을 준다. 이 기간에 다시 상처를 받지 않도록 관리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관리되지 않은 흉터는 미용상의 문제뿐만 아니라 방치할 경우 관절 등의 기능에 영향을 주는 경우도 있기에 주의를 요한다. 

참고로 필자의 왼쪽과 오른쪽 손에 있는 사진을 첨부해 일반 외과의 봉합과 성형외과의 봉합 차이를 보여주고자 한다. 이 흉터는 수술 후 일체의 레이저나 다른 치료를 받지 않은 것이라서 사람들에게 이해를 돕기에 좋은 예라고 생각된다. 

 
심영훈(자후이국제병원 성형외과 전문의)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교육칼럼] 코로나 시대의 교육 hot 2020.06.08
    이번 코로나 팬데믹을 거치면서 우리 사회는 ‘경천동지’까지는 아니라도 이전의 오랜 관성에서 벗어나는 몇 번의 경험을 했다. 마치 알파고와 이세돌의 바둑을 관전하며..
  •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기술 등장을 주.. hot 2020.02.13
    빠른 확산속도, 그러나 확진자 86%가 후베이성중국의 우한에서 발생한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는 사스를 포함한 역대 바이러스 질병에 비해 사망률은 높지않다..
  • 【전병서 칼럼】2020년 중국경제 위기인가? hot 2019.11.18
    중국 ‘6% 성장 위기론’은 과장중국의 3분기 GDP성장률이 6.0%가 나왔다. 서방세계는 중국이 분기 GDP를 집계한 1992년이후 최저치라고 난리이고, 중국...
  • 중국 신유통의 현주소와 성장 가능성은? hot 2019.11.14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을 말한다 136] 신유통이라는 개념은 2016년 10월 알리윈치대회(云栖大会)에서 마윈이 처음으로 언급한 용어이다. 2017년은 신유통이...
  • 솽스이(双11) 기획자 장융 회장의 첫 솽스이 hot 2019.10.22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을 말한다 135] 2009년에 시작된 솽스이 이벤트의 시초는 당시 타오바오상청(淘宝商城, 현 티몰) 총재였던 장융(张勇)이 기획한 것이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3.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4.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7.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8.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9.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10.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IMF “2021 중국 경제 성장률..
  4. 디디, 자동차 만든다
  5. 中 씨트립, 업계 최초 나스닥-홍콩..
  6. 포브스, 2021 세계 억만장자 공개..
  7. 中 교육부, 학교 성적•등수 공개 금..
  8. 샤오미 3년 뒤 SUV 출시... 가..
  9.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10.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3.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4.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5.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6. [인터뷰] “韩中 상사 분쟁 예방•해..
  7. 上海 평균 월급 1만元 넘었다
  8. 中 본토 확진자 8명…루이리시 당서기..
  9.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10. 上海 ‘고공 투척죄’ 첫 공판…징역..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4.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