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 초등저학년•유치원 등교 일정 발표

[2020-05-16, 15:56:39] 상하이저널
16일 상하이시 교육국은 위챗 공중계정을 통해 초등학교 1, 2, 3학년생 등교와 유치원 개원 일정을 발표했다. 
 
초등학교 저학년은 6월2일(화)부터 등교가 가능하다. 온라인 수업은 이번 학기 말까지 유지되하며 학생이 원한다면 학교에 보고 후 자택 온라인 수업을 선택할 수 있다.
 
상하이 모든 공립유치원은 6월2일 개원하며 사립유치원은 6월2일부터 관할 교육국의 동의를 거쳐 자체적으로 개원 시기를 결정할 수 있다. 유치원생 등원 여부는 학부모가 결정하며 등원를 하지 않더라도 결원처리 하지 않고 자리를 남겨 놓도록 했다.

각 초등학교와 유치원은 상하이시 방역 지침에 맞춰 방역 물자 준비, 응급상황훈련, 학부모와 충분한 소통 등 방역 기준 검사를 통과해야 개학, 개원이 가능하다.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상하이 학원, 18일부터 순차적 재개 hot 2020.05.15
    15일 상하이 교육위원회가 일부 교육 기관에 한해 오는 18일부터 오프라인 수업 진행을 허가한다고 발표했다. 허가 대상은 △18세 이상 성인들을 대상으로..
  • 中 교육부, 대입 실기∙재수 학원 우선 개원 고려 hot 2020.05.15
    코로나19 사태로 무기한 휴원에 들어간 보습 학원의 개원 일정에 대해 중국 교육부가 입을 열었다.15일 앙시망(央视网)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후 열린 교육부...
  • 上海 국제학교 등교 첫날 어땠나 hot 2020.05.10
    안전 방역 최우선, 온라인 수업 선택하기도   상하이 국제학교가 5월 첫 주부터 순차적 등교가 시작됐다. 상해한국학교도 지난 8일 고등..
  • 上海 5월 6일부터 나머지 학년도 순차적 개학 hot 2020.04.21
    上海 5월 6일부터 나머지 학년도 순차적 개학 학원은 전 학년 개학 이후 운영 권고 상하이 지역 초중고등학생의 경우 5월부터는 거의 학교로 돌아갈 수 있을 전망이..
  • 코로나가 바꾼 2021학년도 입시 hot 2020.04.18
    재외국민전형 원서접수 2주 연기 7월 20~24일 코로나19가 많은 것들을 바꾸고 있다. 대학입학시험에도 변화를 가져왔다. 한국 수능뿐 아니라..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7.29] 中 신규 확진 100여일..
  4.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5.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6. 세계 항공업계, 2024년에야 코로나..
  7. [7.30]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8. 씨트립, 나스닥 상장폐지하나…사유화..
  9. ‘후텁지근’ 상하이, 8월은 어디서..
  10.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경제

  1.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2. 세계 항공업계, 2024년에야 코로나..
  3. 씨트립, 나스닥 상장폐지하나…사유화..
  4.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5.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美 떨어지..
  6. 화웨이, Q2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
  7. 中 게임시장 규모 동기比 22.34%..
  8. MS “45일 안에 틱톡 미국 사업..
  9. 华为 억대 초봉‘천재소년’2명 영입…..
  10. 中 외교부, 美 틱톡 제재에 “경제문..

사회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상해한국상회 VS 화동연합회, 13년..
  4. 화동연합회 선거를 불법이라고 주장하는..
  5. [코로나19] 신규 확진, 이틀 연속..
  6. [코로나19] 신규 확진 101명…신..
  7. [코로나19] 신규 확진 사흘 연속..
  8. 한국, 다수 아파트 취득 외국인 세무..
  9. [코로나19] 본토 확진자 36명…무..
  10. 中 웨이신 계정 ‘임대’ 성행…범죄에..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84] 인간의 그늘에..
  2.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3. ‘역시’ 저우제룬, 온라인 생방송에..
  4. [책읽는상하이] ‘걸크러쉬’ 삶을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