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 전통 현악기 배워볼까

[2019-10-16, 10:02:41] 상하이저널
중국은 약 오천 년의 장구한 역사와 광대한 영토를 자랑하는 나라인 만큼 다양한 문화를 보유하고 있다. 오래된 중국 문화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부분은 바로 중국 전통 음악이다. 중국 전통 음악은 56개 민족을 포함하고 있지만 인구수가 가장 많은 한족의 음악을 칭한다. 중국 음악은 대략 기원전 1100년부터 시작해 4가지 발달 단계를 거쳤다. 이는 한민족의 고유음악, 서역을 통해 인도 등의 음악과 융합된 국제음악, 전란 시를 거쳐 희곡의 전성기 중 발달한 국민음악, 서양음악의 영향을 받은 현대음악으로 나뉜다. 중국 음악의 발달 과정 중 다양한 중국 전통 악기 또한 발달해왔는데, 그 중 제일 잘 알려진 3종류의 현악기를 소개한다.

4개의 현 ‘비파(琵琶)’



비파는 대략 1300년 전 모든 당나라 궁궐에서 볼 수 있었다. 일명 ‘악기 중의 제왕’으로 수천 년간 군림했던 악기이다. 비파의 역사는 다양하게 찾아볼 수 있는데, 그 중 실크로드의 중심에 위치한 둔황 석굴의 옛 벽화에는 선녀들이 말을 타고 비파를 타는 모습이 그려져 있다. 

비파의 이름은 악기를 가장 기본적인 주법으로 연주했을 때 나는 소리로, 비(琵)는 밖으로, 파(琶)는 안으로 칠 때 나는 소리라는 의미한다. 4줄 현의 구조는 옛 중국의 자연관, 즉 사계절을 반영한다. 비파의 연주법은 굉장히 다양하다. 평범하게 줄을 타지 않고도 줄을 비틀거나 나무로 된 몸통을 두드리며 소리를 낼 수 있다. 비파의 방대한 표현력을 이용하면 감미로운 선율에서 긴장감을 주는 음악까지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해 낼 수 있는 것이 비파의 장점 중 하나다.

2개의 현 ‘얼후(二胡)’


얼후는 무려 1000년의 역사를 지닌다. 비파와 더불어 가장 오래된 중국 전통 현악기 중 하나이다. 얼후는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지만, 명, 청 시대 때 민간에서 가장 널리 알려져 있던 것으로 추측된다. 즉, 근 백 년 동안 수많은 연주자에 의해 다양한 연주법이 창조되고 개량됨으로써 더욱 발전됐다. 얼후라는 이름의 유래는 중국 역사 내에서 많은 변화가 있었지만 결국에는 현 두 개를 당겨서 연주한다고 해서 붙여졌다. 얼후는 연주했을 때 나는 소리가 사람 목소리와 흡사하며, 특히 음색에는 사람의 노랫소리처럼 부드러운 정서가 담겨있다. 얼후의 연주법에 따라 사람의 말도 모방할 수 있다고 한다.


21개의 현 ‘구정(古筝)’
구정은 목재로 돼있는 긴 장방형의 중국 전통 현악기이다. 구정은 전국 시대부터 존재했고 진나라 때 널리 퍼진 것으로 알려진다. 구정의 구조는 중국 역사와 함께 변화해왔다. 당나라와 송나라 때에는 13줄의 현을 갖고 있었다. 이후에 16, 18, 21, 25줄의 현으로 점점 늘어났지만, 현재 가장 많이 사용되는 구정의 종류는 21현이다. 

구정은 한국의 전통 악기인 가야금과 겉모습이 흡사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하지만 겉모습과는 달리 구정과 가야금은 각각 다른 연주법을 가지고 있다. 구정은 맨손으로 연주하는 가야금과 달리 손가락 마디 사이 손톱 대용물인 가조각을 끼고 연주한다. 연주법에 따라 깊은 선율뿐만 아니라 경쾌한 곡조도 잘 담아낼 수 있는 구정은 두 얼굴을 가진 중국 전통 악기이다.

보통 서양 문화의 음악을 접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중국 전통 악기를 배운다는 것은 생소할 수 있지만, 의외로 상하이 내에 다양한 중국 전통 악기를 체험 및 배울 수 있는 곳이 굉장히 많다.


중국악기 교습소

중국 전통 악기를 체험하거나 정식으로 배울 수 있는 곳은 학원뿐이 아니다. 다양한 웹사이트를 통해서 중국 전통 악기를 가르치는 선생님들에게 과외를 받을 수도 있다. 그 중 https://www.ttgood.com 에는 비파, 얼후, 구정 세 종류의 중국 전통 현악기 분야의 전문가들인 선생님들이 소개되어 있으니 중국 전통 악기에 관심이 있다면 한 번쯤 방문해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中艺琴社 古筝古琴

‘중예친사(中艺琴社) 구정(古筝), 구친(古琴)’은 기본기가 아예 없는 입문자들도 구정(古筝)을 포함한 다양한 중국 전통 악기를 쉽게 접할 수 있는 학원이다. 이 학원에 있는 선생님들은 모두 10년 이상의 경력이 있는 각 분야의 전문가이다. 수업은 다양한 형식으로 진행되는데, 과외 형식으로 선생님과 1:1수업 진행을 희망할 때는 자신에게 더 집중된 맞춤형 수업이 가능하다. 반면 다른 학생들과 수업을 희망할 때는 수준이 비슷한 사람들과 반 편성이 되며 수업시간에는 연습곡을 익힌다. 구정 수업의 경우는 과외 형식, 혹은 다른 한 명의 학생과 진행되는 1 대 2 수업 두 가지가 준비돼 있다. 수업료는 수업 방식에 따라 편차가 있다.
•4001790637, 1822186521
•襄阳南路173弄4号

吉祥妙音古筝笛子琵琶二胡书画

吉祥妙音古筝笛子琵琶二胡书画은 2014년부터 시작했다. 비파(琵琶)와 얼후(二胡)를 포함한 다양한 중국 전통 악기를 체험 및 수강할 수 있는 학원이다. 앞서 소개한 中艺琴社 古筝古琴과 같이 이 학원의 선생님들도 대부분 10년 이상의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대부분의 수업은 4명 이하의 소수정원으로 구성돼 학생 하나하나에게 집중할 수 있다. 원한다면 과외 방식의 수업도 가능하다. 수업료는 역시 희망하는 악기와 수업 방식에 따라 다르다. 
•4001791565, 15921103546
•天山路600弄思创大厦4号楼14C号(芙蓉江路)

학생기자 노지우(SAS 11)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의 美味 “마라가 다가 아니다” hot 2019.10.12
    최근 한국에서 마라(麻辣) 인기는 상상 그 이상이었다. 마라탕(麻辣烫), 마라샹궈(麻辣香锅), 마라촨(麻辣串) 등 ‘마라’가 들어간 음식들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 유구한 역사의 흔적, 아픈 기억 ‘난징’ hot 2019.10.09
    난징, 그곳은?중국 장쑤성에 속하는 도시로 수 많은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여행지 중 한 곳이다. 난징에는 뚜렷한 두 가지 특징이 있다. 첫번째로는 무더운 날씨이다...
  • 중국에서 ‘인싸’ 되기 hot 2019.10.03
    ‘인싸’는 인사이더의 약자로, 부끄럼 없이 사람들과 적극적으로 잘 어울려 노는 사람들을 부르는 단어이기도 하다. 친구가 많고 사교성이 뛰어난 사람들을 보고 ‘인싸..
  • 세계의 미스터리 장소들 2019.09.30
    크레센드 호텔미국의 유레카 스프링스에 위치한 이 호텔은 1886년에 지어져 10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지고 있다. 처음엔 호텔로 사용되다 미국 대공황 당시 대학 기..
  • 중국 지도부•지도자는 어떻게 뽑을까 2019.09.30
    한국은 5년마다 한번씩 중요한 행사를 맞이한다. 바로 국가의 운명을 좌우할 지도자 선거이다. 뿐만 아니라 때때로 국회위원 선거를 통해 우리 나라의 지도부를 선출...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드디어 전세기 운행 허..
  2.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15편…20..
  3.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4. [8.6]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5.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6. [8.5] 화웨이, 억대 초봉 ‘천재..
  7.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8. 항저우, 신장 출신 무증상감염자 발생..
  9. 中 대도시 임대료 4개월 연속 하락…..
  10. 中 ‘국민생수’ 농부산천, 24년만에..

경제

  1.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2. 中 대도시 임대료 4개월 연속 하락…..
  3. 中 ‘국민생수’ 농부산천, 24년만에..
  4. 美 “신뢰할 수 없는 중국 앱 모두..
  5. 美 ‘클린 네트워크’로 중국 IT기업..
  6. 中 '이런' 과속행위, 벌점 없이 경..
  7. 财富 세계 500대 기업 공개…中 기..

사회

  1. 상해한국상회, 드디어 전세기 운행 허..
  2.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15편…20..
  3.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4.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5.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6. 항저우, 신장 출신 무증상감염자 발생..
  7. 韓 10일부터 中 후베이 입국 제한..
  8. 中 ‘진드기병’ 감염자 올해 누적 1..
  9. 中 네이멍구서 올해 첫 흑사병 사망자..
  10.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7명∙무..

문화

  1.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2. ‘뮬란’ 북미지역 영화관 개봉 포기…..

오피니언

  1. 외국인이 중국에서 주식 계좌를 개설하..
  2. 주식 초보의 자녀 금융교육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