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화장품 관리감독 新규정... 3가지 변화 주목

[2020-07-01, 16:08:33]

지난달 29일 중국은 '화장품 관리감독 조례(化妆品监督管理条例)'를 발표하고 내년 1월부터 적용하게 된다고 밝혔다.


중국은 세계에서 두번째로 큰 화장품시장으로, 최근 연 10%이상의 규모로 시장이 커지고 있는 실정이다. 1일 경제참고보(经济参考报) 보도에 따르면, 이번 '조례'에서 가장 크게 주목받는 부분은 다음과 같은 3가지이다.

 

최초로 등기인(注册人), 비안인(备案人) 개념 명시
중국에는 화장품을 등기 비안한 업체가 7만여개에 달한다. 이 가운데서 생산허가증을 취득한 업체는 5000여 개에 불과하다. 90%가 넘는 기업들은 위탁생산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렇게 생산된 제품은 전체의 75%를 점한다.

이에 따라 최초로 등기인, 비안인 제도를 도입, 화장품 생산경영자의 시장진입문턱을 높이기로 했다. 중소기업들로 하여금 생산 제품 품질과 안전성에 책임감을 갖도록 하기 위한게 목적이다.

 

 

치약, 일반 화장품으로 관리
처음으로 치약을 일반 화장품 기준에 따라 관리하기로 했다. 국가의약관리감독국은 제품 안전성 기준을 유지하는 전제하에서 충치예방, 민감치아, 잇몸문제 개선, 플라그 예방 등 기능성 치약은 일반 화장품 기준에 따라 비안관리를 하게 된다.


이같은 기능성 치약들은 기능성 및 인체에 대한 효과를 입증할 수 있는 근거를 대외에 공개해 사회적 관리감독을 받도록 할 예정이다.

 

 

모조품, 불법 첨가 처벌 강화
모조품 생산과 불법첨가물 첨가 문제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고 처벌수위를 높인다. 화장품 불법생산, 미등록 특수 화장품 생산경영, 금지물질 사용, 불법 첨가 등 행위에 대해 최고 물품가치의 30배에 달하는 벌금을 물리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책임자에 대해서도 전년도 소득의 5배에 달하는 벌금을 물리고 5년 또는 종신토록 화장품 생산경영활동을 금지키로 했다.

 

[법규 전문]

http://www.chinalaw.gov.cn/government_public/content/2020-06/29/593_3251731.html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A주 투자자, 상반기 평균 276만원 벌었다 hot 2020.07.01
    6월 30일 A주시장은 주요 지표가 일제히 오르는 상승세로 상반기 거래를 기분좋게 마감했다. 지난 1월 말~2월 초, 급락을 나타낸 후로 꾸준하..
  •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hot 2020.07.01
    올 들어 228개의 부동산기업이 파산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일 중신경위(中新经纬)가 법원 공고사이트를 인용, 보도했다.  이들 기업이 도산에 이른 주요..
  •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제히 상승 hot 2020.07.01
    지난 6월 중국 100대 주요도시의 신규 분양아파트 가격이 동기대비 일제히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1일 중국증권보(中国证券报)가 보도했다. 중국지수연구원이 발표한..
  • 디디추싱, 상하이에서 첫 자율주행 ‘로보택시’ 시범.. hot 2020.06.30
    디디추싱, 상하이에서 첫 자율주행 ‘로보택시’시범 운행 30일 재화망(财华网)에 따르면 중국 최대의 차량 공유 서비스 기업이자 택시 애플리케이션(앱)인 디디추싱(..
  • 中 6월 PMI 50.9, 제조업 경기 회복세 hot 2020.06.30
    中 6월 PMI 50.9, 제조업 경기 회복세 지난 2월 35.7까지 곤두박질 쳤던 중국 제조업이 빠른 속도로 정상 궤도를 회복했다. 30일 국가통계국(国家统计局..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9.24]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4. [9.23] 中 위챗, 친구 목록 정..
  5.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6.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7. [9.22]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
  8.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9.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10. [9.25]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경제

  1.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2. 위챗, 美 앱스토어에서 사라져… 기존..
  3. 10월 연휴 6억 명 여행길 오른다
  4. 中 본토 주민 마카오여행 전면 허용
  5. 中 증권업계 새로운 바람, 궈진∙궈렌..
  6.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사회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3.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4. 이제는 반려동물도 ‘생방송’ 시대…..
  5. 中 위챗, 친구 목록 정리서비스…개인..
  6.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블랙 리스트..
  7. 상하이 지하철역, 마스크 자판기 설치
  8.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9. 中 미술대 '성폭행 피해는 예쁜 외모..
  10.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명…해외..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5.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6.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7.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8.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9.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10.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분야별 Topic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3.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4.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5.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6.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7.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8.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9.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10.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경제

  1.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2.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3. MS, 틱톡 인수 실패... 승자는?
  4.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5.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6.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7. 中 민영기업의 신화 안방보험 결국 ‘..
  8. 中 틱톡 매각 대신 오라클과 기술협력
  9.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 누적 다..
  10. 中 민항국, 8월 국내 여객 수송량..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3.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4.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5.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6.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7.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8.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9. 中 1000개 관광명소, 국경절 맞아..
  10.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5.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6.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7.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8.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9.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