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상하이 85] ‘걸크러쉬’ 삶을 개척해나간 여자들

[2020-07-26, 06:58:28] 상하이저널

페넬로프 바지 외 | 문학동네 | 2018.09.20

한인 여성 네트워크 ‘공감’에서 희망도서관에 기증한 책인데 아이들 보라고 빌렸다가 나도 푹 빠진 책이라 추천한다.

우리집 중딩 딸들도 2권까지 다 읽고 3권 없냐고 더 보고 싶다고 했는데 아쉽게도 2권이 끝이다. 

프랑스 웹툰 작가가 ‘르몽드’의 블로그에 연재한 것을 엮은 만화책인데 역사에 한 획을 그은, 하지만 여성이어서 축소되거나 아예 지워져버린 여성 30명의 다양한 삶을 소개하고 있다. 

작가가 프랑스인이어서 자료 접근성의 한계 때문인지 소개된 30명 중에 아시아인은 중국의 측천무후와 인도의 풀란 데비 외에 대부분이 유럽과 미국인이라는 점이 조금 아쉬운 점이다. (풀란 데비 이야기는 너무 가슴이 아팠는데, 작가의 인터뷰를 보니 작가도 이 스토리를 그리면서 정말 많이 울었다고 한다.) 

하지만 재미없는 교과서 같은 위인전이 아닌, 업적 외에도 인간적인 한계, 비판받았던 부분도 가감 없이 소개하고 있어서 더 끌린다. 게다가 그림도 인물의 특징이나 스토리를 더 돋보이게 할 정도로 아주 훌륭하다. 

소개된 30명의 시대, 나라, 처한 상황, 성격, 직업도 모두 다르지만 열정적으로 부조리와 차별에 맞섰다는 점에 흐뭇하고 경쾌한 마음이 들다가도, 그 시간들이 죽을 만큼 힘들었다는 공통점에 묵직한 분노도 느끼고 마음이 많이 아프기도 했다. 

이야기도 소중하지만, 작가의 그림도 놓치기엔 아까운 작품이다. 

김경은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방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9월부터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책읽는 상하이 84] 인간의 그늘에서(제인 구달의.. 2020.07.23
    제인 구달(동물학자) | 사이언스북스 | 2001.11.20.1960년 26살의 제인 구달은 인간과 가장 가까운 DNA를 가진 종을 연구하기 위해 지금의..
  • [책읽는상하이 83]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 2020.07.04
    홍춘욱(금융인) | 로크미디어 | 2019.04.24.나는 모든 역사서를 아주 좋아한다. 우리가 걸어 온 길을 다시 상기시켜 주는 힘이 마치 우리 자신에 대한 객..
  • SHAMP 7월 추천도서 hot 2020.07.02
    상해교통대MBA와 한양대가 운영하는 SHAMP에서 중국에서 일하는 분들을 위해 이라는 테마로 매월 도서를 선정, 추천하고 있다.돈의 속성..
  • [책읽는 상하이 82] 어젯밤 2020.07.01
    제임스 설터 | 마음산책 | 2010.04.15(원제: Last Night)미국 최고 현대 작가로 칭송받는 1925년생 제임스 설터(2015년 사망)의 단편집으로..
  • [책읽는 상하이 81] 다다를 수 없는 나라 2020.06.30
    크리스토프 바타유 | 문학동네 | 2006.09.30.(원제: Annam) 명문 경영 학교를 나와서는 돈 버는 일에 뛰어드는 대신 ‘근원적인 일을 하고...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2.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3.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4. [9.25]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5.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6. “한국문화 ‘내소느로’ 느끼고 싶어요..
  7.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블랙 리스트..
  8. [9.29] 알리바바, 코스트코..
  9.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10. 中 무면허 배달 직원, “난 한국인”..

경제

  1.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2. 中 알리바바, 코스트코 겨냥한 회원제..
  3. 中 최고의 기업은? 500대 기업 발..
  4. 진에어, 26일부터 제주~시안 노선..
  5. 화웨이 연구센터 상하이에 들어선다
  6. 미니소 매니큐어에서 기준치 1000배..
  7. 상하이, 국제금융 경쟁력 3위.....
  8. 상하이, 연내 1회용 비닐봉투 퇴출
  9. 타오바오 덕에 날개 단 농촌마을.....
  10. 中 5G폰 출하량 1억 4000만 대

사회

  1.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2.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3. “한국문화 ‘내소느로’ 느끼고 싶어요..
  4.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블랙 리스트..
  5. 中 무면허 배달 직원, “난 한국인”..
  6. 中 미술대 '성폭행 피해는 예쁜 외모..
  7. 中 수입 냉동식품 하역노동자, 코로나..
  8. 어머니회, 상해한국학교와 홍차오전에..
  9. 음악, 불꽃 그리고 낭만... '진산..
  10. 상하이 최초 ‘외국인 중의사’ 홍원숙..

문화

  1.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2.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3.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4.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5.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6.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7.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8.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9.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10. SHAMP 10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3. [독자투고] 희망이 되는 도서관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