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2020-09-18, 06:53:03] 상하이저널
최태성| 다산초당 | 2019.11.22.

역사학을 전공한 친구가 추천한 책이라 학문적인 역사서가 아닐까 생각했었다. 현재를 살고 있는 바쁜 우리에게 인문학마저도 쓸모가 있어야 공부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는 나로서는 역사와 쓸모라는 단어의 조합이 신선하게 다가왔으며 역사의 쓸모가 무엇인지 호기심이 생겼다. 

저자는 책의 제목을 역사의 쓸모라고 붙인 이유를 설명한다. 역사는 나보다 앞서 살았던 사람들의 삶을 들여다보면서 나는 어떻게 살 것인지 고민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존재이며 역사 공부를 통해 어떤 삶을 살고 싶은가에 대한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고 말한다. 

역사 속 무수히 많은 인물들의 선택과 그에 따른 구체적인 결과를 확인할 수 있으므로 역사는 쓸모 있는 학문인 것이다. 그래서 이 책은 사람에 집중하여 역사 속 인물과 만나게 한다. 가슴 뛰는 삶을 살았던 사람들을 만나고 그들의 고민과 선택과 행동에 감정이입을 하다 보면 좀 더 의미 있게 살기 위한 고민, 역사의 구경꾼으로 남지 않기 위한 고민을 하게 만드는 힘이 역사에 있다고 설득한다.

삼국유사를 쓴 일연, 갑신정변과 동학농민운동을 이끌었던 사람들, 정약용과 정조, 약소국 신라를 삼국통일로 이끈 선덕여왕, 공유의 역사변혁을 이끈 세 사람; 구텐베르크, 스티브 잡스, 세종대왕, 협상의 달인 서희, 백성을 사랑한 대동법의 아버지 김육, 독립운동가 이회영 선생 등 역사에 등장하는 인물을 만나 가슴 벅찬 경험을 할 수 있다.

한 번의 젊은 나이를 어찌할 것인가라는 서른 살 청년 이회영 선생의 질문에 예순여섯의 노인이 된 이회영이 ‘일생’으로 답한 이야기를 읽으며 젊음이 지나갔다고 생각했던 내 가슴도 새롭게 뛰는 울림을 받았다. 역사는 무엇보다 사람을 만나 나 자신을 포함한 타인을 공부하고, 그보다 더 나아가 세상을 공부하는 일이므로 오늘을 잘 살기 위해 필요한 것이다.

불확실한 시대를 살고 있어 우리는 늘 불안해 하지만 역사를 공부한 사람은 과거보다 현재가 나아졌듯이 미래는 더 밝을 거라는 긍정의 답을 얻을 수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독서의 계절에 가족이 함께 이 책을 읽으며 역사로 소통하는 즐거움을 누리길 추천한다.       

남수정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방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9월부터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6.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7.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8. [10.15] 中 3분기 GDP 성장..
  9.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10.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3.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4.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5.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6.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7.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8.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9.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10. 中 1~3분기 GDP 0.7% 성장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8.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9. 中항공사 우울증 환자 탑승거부 논란
  10.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