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환경오염 비닐•플라스틱 용품 '퇴출' 시작

[2020-01-19, 14:59:01]

중국이 플라스틱으로부터 오는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분해가 불가능한 비닐봉투 금지령, 일부 1회용 플라스틱 용품 등을 점차적으로 시장에서 퇴출시킬 예정이다. 


19일 중국발개위와 생태환경부는 '플라스틱 오염 관리 강화에 관한 의견(关于进一步加强塑料污染治理的意见)'을 발표해 향후 5년동안 단계적으로 분해가 불가능한 비닐봉투의 생산 사용을 금지키로 했다고 CCTV뉴스가 보도했다.


계획에 따르면, 2020년까지 두께가 0.025밀리미터인 비닐 쇼핑백, 두께가 0.01밀리미터인 폴리에틸렌 지막(地膜 : 땅을 덮는 비닐 막)의 생산, 판매 및 사용을 금지 또는 제한하고 의료폐기물을 원재료로 한 플라스틱 제품 생산도 금지된다. 이와 함께 폐플라스틱 수입도 전면 금지된다.

 

또, 2020년까지 1회용 포말플라스틱 식기와 플라스틱 면봉의 생산 판매가 금지된다. 2020년 말에 이르러 중국 전역의 음식점에서 분해가 불가능한 1회용 플라스틱 빨대를 사용할 수 없게 되고 일부 도시나 관광명소 등의 음식점들은 분해가 불가능한 1회용 플라스틱 식기를 사용할 수 없게 된다. 


마이크로비즈(미세플라스틱)이 함유된 일상 화학용품의 생산은 2020년말까지만 허용되고 판매는 2022년말부터 금지된다.

 

이와 동시에 중국은 2022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의 소비를 대폭 줄이고 대체품을 보급할 계획이다.


관련 '의견'에 따르면, 2020년말까지 각 직할시와 성도 도시 및 일부 주요 도시의 쇼핑몰, 슈퍼마켓, 의약품점, 서점 등 장소와 배달 음식 포장 등에 분해가 불가능한 비닐봉투의 사용을 전면 금지시키고 시장 등에서의 사용은 제한하게 된다.  2022년말까지는 이같은 사용금지 범위를 전국 지급(地级)이상 도시와 연해지방 현급 도시로 확대하고 2025년까지 상기 지역의 모든 시장에서 사용을 전면 금지할 예정이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올해 춘절 박스오피스, 첫날에만 1억元 돌파 hot 2020.01.19
    극장가 최대 대목인 춘절 연휴를 앞두고 벌써부터 영화 예매 열기가 뜨겁다.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춘절 첫째 날인 25일에만 예매 총액이 1억 위안(168억원)을..
  • 中 72도시 심각한 오염 경보 시스템 가동 hot 2020.01.19
    지난 12일부터 중국 북방 대부분 도시들에서 심각한 대기오염이 발생하면서 베이징, 톈진, 허베이성 주변, 장강삼각주 북부 지역 등 72개 도시들에서는 심각한 오염..
  •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 hot 2020.01.18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가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한다. 17일 신랑재경(新浪财经)에 따르면 뉴욕 헤..
  • 中 인구 14억명 돌파…도시화율 60% hot 2020.01.18
    中 인구 14억명 돌파…460만 명↑ 17일 중국 국가통계국(国家统计局)이 2019년 국민경제통계를 발표하면서 2019년 말 기준 중국의 총 인구가 14억 5만...
  • 韩 셀트리온, 중국에 12만리터 의약 공장 세운다 hot 2020.01.17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규모를 자랑하는 중국 의약품 시장에 셀트리온이 진출할 계획을 밝혔다.금십데이터(金十数据)는 한국 바이오 의약품 제조 업체 셀트리온(Cell..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3. [9.24]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4.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5.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6. [9.23] 中 위챗, 친구 목록 정..
  7.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8.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9.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10. [9.22]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

경제

  1.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2. 10월 연휴 6억 명 여행길 오른다
  3. 中 본토 주민 마카오여행 전면 허용
  4.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5. 中 증권업계 새로운 바람, 궈진∙궈렌..
  6. 진에어, 26일부터 제주~시안 노선..
  7. 미니소 매니큐어에서 기준치 1000배..
  8. 화웨이 연구센터 상하이에 들어선다
  9. 상하이, 국제금융 경쟁력 3위.....
  10. 中 최고의 기업은? 500대 기업 발..

사회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3.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4. 中 위챗, 친구 목록 정리서비스…개인..
  5. 상하이 지하철역, 마스크 자판기 설치
  6.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7.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블랙 리스트..
  8. 中 미술대 '성폭행 피해는 예쁜 외모..
  9. 中 수입 냉동식품 하역노동자, 코로나..
  10.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명…해외..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5.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6.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7.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8.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9.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10.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분야별 Topic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3.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4.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5.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6.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7.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8.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9.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10. [9.18]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경제

  1.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2.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3.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4. 中 민영기업의 신화 안방보험 결국 ‘..
  5. 中 틱톡 매각 대신 오라클과 기술협력
  6.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 누적 다..
  7. 中 민항국, 8월 국내 여객 수송량..
  8. 위챗, 美 앱스토어에서 사라져… 기존..
  9. 10월 연휴 6억 명 여행길 오른다
  10. 中 본토 주민 마카오여행 전면 허용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3.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4.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5.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6.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7.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8.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9.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10. 中 윈난 루이리시, 밀입국자 2명으로..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5.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6.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7.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8.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9.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10. [책읽는 상하이 95] 저는 남자고,..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