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외교부, 美 틱톡 제재에 “경제문제 정치화 말라” 경고

[2020-08-04, 10:46:19]

틱톡 미국 본사 런던 이전설 솔솔
바이트댄스 “틱톡 사안, 최종 결정은 아직”

 

국내외 언론에서 연일 중국 모바일 동영상 공유앱인 틱톡(TikTok)이 화제다. 계속되는 미국 측의 압박에 중국 외교부까지 입을 열었다.


3일 매일경제신문(每日经济新闻)에 따르면 이날 틱톡의 모(母)기업인 바이트댄스의 창업주 장이밍(张一鸣)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발송한 메일에서 미국 외국인투자심의위원회(CFIUS)의 강제 매각 요구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최근 1년 동안 틱톡이 북미지역에서 제재를 받고 있지만 아직 최종 해결 방안은 결정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가입자, 파트너, 회사 등을 고려해서 최종 결정을 내리겠지만 여전히 틱톡의 미래에는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계속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매각 압박에 중국 외교부도 입을 열었다. 3일 열린 외교부 기자회견에서 왕원빈(汪文斌) 대변인은 “미국은 국제 보안 개념에 대한 일반화 오류를 범하며 증거도 없이 일부 기업에 대해 위협을 가하고 있다”며 미국이 강조하는 자유 평등에 위배되는 행위를 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또한 세계무역기구의 개방, 투명, 非경시 원칙에도 반하는 행동이라고 부연했다.


왕 대변인은 “중국은 이 같은 미국 행동에 대해 반대하며 미국이 국제사회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일 것을 요구한다”며 “더 이상 국제무역 문제를 정치화 시키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와 반대로 틱톡 미국 본사를 비롯해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사업까지 인수한다고 말했던 마이크로소프트(MS)의 주가는 이날 2.19% 상승하며 수혜를 입었다.


그러나 미국 본사와 관련해서는 영국 이전설이 나오고 있다. 3일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바이트댄스가 틱톡의 본사를 런던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그러면서 빠른 시일 내에 바이트댄스가 런던 사무실 설립 의향을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반면 바이트 댄스 측은 본사 이전에 대해 “미국 이외의 지역에 틱톡 본사를 설립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라며 여지를 남기긴 했지만 구체적으로 지역을 언급하지 않았다.


한편 미국 시장에서 틱톡의 인기는 가히 압도적이다. 미국 시장 진출 후 Ios와 안드로이드 앱 순위 1위를 석권했다. 올해 4월 말을 기준으로 미국에서 다운로드수가 1억 6500만 건으로 미국 전체 인구의 약 50%를 차지한다. 미국은 틱톡의 제2시장으로 월간 활성 유저만 3000만 명에 달한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2.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3.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4. [9.25] 中 하이난면세점 방문자..
  5.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6. “한국문화 ‘내소느로’ 느끼고 싶어요..
  7. [9.29] 알리바바, 코스트코..
  8.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9. 中 무면허 배달 직원, “난 한국인”..
  10.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경제

  1.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2. 中 알리바바, 코스트코 겨냥한 회원제..
  3. 中 최고의 기업은? 500대 기업 발..
  4. 진에어, 26일부터 제주~시안 노선..
  5. 화웨이 연구센터 상하이에 들어선다
  6. 미니소 매니큐어에서 기준치 1000배..
  7. 상하이, 국제금융 경쟁력 3위.....
  8. 상하이, 연내 1회용 비닐봉투 퇴출
  9. 타오바오 덕에 날개 단 농촌마을.....
  10. 中 5G폰 출하량 1억 4000만 대

사회

  1.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2.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3. “한국문화 ‘내소느로’ 느끼고 싶어요..
  4. 中 무면허 배달 직원, “난 한국인”..
  5. 中 미술대 '성폭행 피해는 예쁜 외모..
  6. 中 수입 냉동식품 하역노동자, 코로나..
  7. 어머니회, 상해한국학교와 홍차오전에..
  8. 음악, 불꽃 그리고 낭만... '진산..
  9. 상하이 최초 ‘외국인 중의사’ 홍원숙..
  10. 액션스타 청룽 호화주택, 경매 위기

문화

  1.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4.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5.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6.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7.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8.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9.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10. SHAMP 10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3. [독자투고] 희망이 되는 도서관

분야별 Topic

종합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3.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4.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5.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6.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7. [9.18]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8.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9. [9.24]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10.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경제

  1.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2.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3. 10월 연휴 6억 명 여행길 오른다
  4. 中 본토 주민 마카오여행 전면 허용
  5. 위챗, 美 앱스토어에서 사라져… 기존..
  6. 中 베이징 자유무역구 설립
  7. 中 증권업계 새로운 바람, 궈진∙궈렌..
  8. 中 알리바바, 코스트코 겨냥한 회원제..
  9. 中 최고의 기업은? 500대 기업 발..
  10. 진에어, 26일부터 제주~시안 노선..

사회

  1. 중국 입국 더 간소해졌다... 3종류..
  2. 인천-푸동 다음 전세기는 10월 22..
  3.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4.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5.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6.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7. 中 국민 간장 브랜드, 유충에 이어..
  8. 中 들개에 물린 지 1년만에 광견병으..
  9. 상하이 피렌체타운 '쇼핑축제' 개최
  10. “한국문화 ‘내소느로’ 느끼고 싶어요..

문화

  1. 上海에서의 8일, 황금연휴 뭐하지?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4.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5. 국경절, 극장에서 즐기는 중국 영화..
  6. 중국 영화는 모두 ‘애국주의 영화’..
  7. 10월, 분위기 있는 공연으로 시작해..
  8. SHAMP 10월 추천도서
  9. [책읽는 상하이 95] 저는 남자고,..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3. [독자투고] 희망이 되는 도서관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