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천년의 세월을 품은 물의 도시 '10대 수향마을'

[2019-10-01, 05:24:22]

 

 

 

중국 강남 지역에는 수많은 수향마을들이 저마다의 운치를 뽐낸다. 수로를 따라 작은 배를 타고 둘러보다보면 천년의 세월을 품은 채 시간이 멈춘듯한 수향마을의 매력에 저도 모르게 흠뻑 빠져들게 된다.


중국에서 '수향(水乡)'은 일반적으로 창장(长江) 이남의 저장(浙江), 상하이, 안후이(安徽), 장시(江西), 장쑤(江苏) 등 지역에 분포된 수로를 따라 만들어진 마을을 뜻하기 때문에 '강남수향'이라고도 한다. 


마치 바둑판의 바둑알처럼 촘촘하게 펼쳐져 있는 강과 호수, 그리고 그 사이에 고풍스러운 건물을 품고 있는 중국의 10대 수향마을을 소개한다.  

 



우전(乌镇)
마을 전체가 거대한 수향박물관을 이루고 있는 중국 최대 규모의 수향이다. 저장성에서 항저우의 서호, 옌탕산(雁荡山) 등과 어깨 나란히 5A관광지로 지정됐다.


탄쟈완(谭家湾), 자오밍두슈추(昭明读书处), 당대(唐代) 은행나무 등 1000년 이상 된 고적도 3곳이나 있으며, 중국의 대표 시인 마오둔(茅盾) 기념관은 대표적인 랜드마크다. 또 마을에 있는 화폐 박물관, 민속 박물관 등도 관광객들이 즐겨찾는 관광지이다.


우전은 십자(十字)로 흐르는 강물을 기준으로 동, 서, 남, 북 4개 구역으로 나뉘는데 낮에는 전통민가와 공방구역이 밀집된 동쪽을 돌아보고 저녁에는 상점이 발달하고 야경이 빼어난 서쪽을 유람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특히 땅거미가 어둑어둑해지면 아름다운 불빛과 고풍스러운 거리풍경, 그리고 그 모습을 거꾸로 담고 아른거리는 수면 위 풍경까지 더해져 황홀함은 배가 된다. 강남수향 가운데서도 야경이 아름답기로 소문난 우전인것 만큼 수로를 따라 밤길 산책은 필수 코스다.


•浙江省嘉兴桐乡石佛南路18号
www.wuzhen.com.cn
•가는 방법:
(1)기차: 상하이 홍차오기차역에서 30~40분가량 기차를 타고 퉁샹(桐乡)까지 간 다음 그곳에서 버스를 이용해 우전까지 갈 수 있다.
(2)버스: 상하이커윈난잔(上海客运南站)에서 출발해 우전까지 가는 버스가 50분에 한번씩 출발한다. 상하이커윈난잔은 지하철 1호선을 타고 갈 수 있다.

 

 

 

 

주자자오(朱家角)
1700년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주자자오는 상하이에서 가장 오래된 수향으로 꼽힌다. 
상하이 교외 최대의 담수호인 뎬산후(淀山湖)와 잇닿아 부채살처럼 펼쳐져있는 47평방킬로미터의 이 수향마을은 푸른 호수에 박힌 보석과도 같은 존재다. 상하이의 베니스로 불리며, 또한 영화 촬영지로도 유명해 '상하이 교외의 헐리우드'로도 불린다.


크고 작은 고풍스러운 돌다리들 중 대표적 다리인 방생교(放生桥)는 상하이 주변에서 가장 큰 오공석교(五孔石橋)로 많은 관광객들이 몰린다. 아치형의 방생교는 이 다리를 건설한 싱차오(性潮) 스님이 다리 아래에서는 절대로 물고기나 자라를 잡아선 안 되며 방생만 해야 한다고 해서 이 같은 이름이 붙여졌다.


주자자오는 자로우(扎肉), 쫑즈(粽子), 녠가오(年糕)가 특산 먹거리로 유명하다. 명주솜 이불을 파는 곳도 있다. 또 곳곳에 갤러리들이 자리하고 있다.


•上海青浦区朱家角镇
•zhujj.shqp.gov.cn
•021)6461-5308
•가는 방법:
(1)버스/지하철: 沪朱高速(公交车), 朱徐线, 지하철 17호선
(2) G50(A9)-朱家角出口-후회전 후 직진-두번째 신호등 우회전-祥凝浜路 직진-주자자오

 

 

 

 

 

퉁리(同里)
강남의 6대 수향마을 중 하나로, 송나라때 건설되어 1000여년의 역사를 자랑한다.
5개의 호수가 마치 마을을 끌어안듯이 에워싸고 있어 사면이 물과 인접해 있다. 명청시기 건축물과 작은 교각, 명인지사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그물처럼 뻗은 강줄기가 마을을 7개의 섬으로 분리해 놓았다. 이곳 주민들은 집집마다 강가에 인접해 있어 배를 타고 이동하기 즐긴다.


도시 내에는 청명 시기 화원과 주택이 38곳이 있고 사관사우가 47곳이 있으며 명인들이 전에 살던 집들이 수백 곳 된다. 누각과 산석이 수면에 붙은 듯 보여 물의 정원으로 불리는 퇴사원(退思园)은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돼 있다. 미국, 홍콩 영화의 단골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苏州市吴江市同里镇中川路
•0512)63335558
www.tongli.net

 

 

 

 

저우좡(周庄) 
수로와 수로 옆 가옥촌들의 전망이 뛰어난 저우좡(周庄)은 유네스코에서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곳이다. 60%가 넘는 민가들이 명청시기에 지어진 것들이고 0.47평방킬로미터에 불과한 마을 전체에 100개에 달하는 고전주택과 14개의 각자 독특한 아름다움을 간직한 다리가 보존돼 있다.   


저우좡의 수많은 명소 중 쌍교(双桥)는 이 곳에서 가장 아름답다고 손꼽히는 장소이다. 저우좡의 전복사(全福寺)는 호수 위에 지어진 여러 사원들을 교묘하게 연결하여 마치 물 위에 떠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 江苏省苏州市昆山市
www.zhouzhuang.net
• 100元/ 야간 80元

 

 


 

 

 

난쉰(南浔) 
저장 후저우시(湖州市)에 위치하고 있는 난쉰(南浔)은 국가5A급 관광명소로, 호젓하게 둘러보기 좋다. 난쉰은 일찍이 700여년 전부터 비옥한 평야와 풍부한 수자원 덕에 부자동네였으며 명청시기에는 강남 명주실의 고장으로도 소문났다.


샤오롄장(小莲庄)은 난쉰의 제일 가는 부자 류용(刘镛)이 지은 개인화원으로, 연못과 정자, 누각이 아름답게 어우러져 있다. 1885년부터 짓기 시작한 이곳은 그 면적이 무려 1만 8000평방미터에 달한다.


이밖에도 240여 칸의 방을 가진 장스밍고거(张石铭故居), 중국 근대 건축물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자예

탕장서루(嘉业堂藏书楼) 등이 당대 난쉰 부호들의 화려한 삶을 가늠케 한다.


•浙江省湖州南浔古镇
•0572)301-6999
www.chinananxun.com
• 100元

 

 

 

 

무두(木渎)
무두구전은 톈핑산(天平), 링옌산(灵岩), 스산(狮山) 등 뭇산들에 둘러싸여 있어 '보물고'로 불린다. 명청시기 무두는 쑤저우 서부에서 가장 번화한 곳이었다. 청나라 건륭황제가 6번이나 되는 남쪽 지역 순방에서 한번도 빼놓지 않고 찾은 곳이 무두이다. 강남 물의 고장의 부드러움과 원림의 우아함을 겸비한 수향마을이다.


이미 유명세를 탄 저우좡이나 퉁리, 우전 등에 비해 좀 더 여유롭게 둘러볼 수 있다.


•苏州市吴中区木渎镇山塘街188号
•78元
•가는 방법: 상하이기차역에서 기차를 타고 쑤저우기차역(苏州站)까지 이동. 游4路,  502, 64, 69번 버스를 타고 木渎严家花园역에서 하차.

 

 

 


루즈(甪直)
2500년의 역사를 간직한 루즈는 강남 수향의 특색을 두루 다 갖추고 있는 곳이다. 물이 많고, 다리가 많고, 골목이 많고, 옛 건물이 많으며 많은 유명인들을 배출했다.

 


루즈 주변에는 청후(澄湖), 완쳰후(万千湖), 진지후(金鸡湖), 두수후(独墅湖), 양청후(阳澄湖) 등 호수가 마을을 소중하게 품은 듯 감싸며 흐르고 있다.


명사와 관련된 고적과 기념관들이 있고 당나라 조각가 양후이즈(杨惠之)의 라한조각예술품이 소장된 보성사(保圣寺)는 1500년의 유구한 역사를 자랑한다. 또 루즈에는 수많은 다리가 있는데 고대 교량건축의 정수로 평가되고 있다.


•苏州市吴中区晓市路21号
•(0512)66191668
www.luzhi.com.cn
•무료(관광명소 유료)
•가는 방법:
(1)상하이기차역에서 고속철을 타고 쿤산남역(昆山南站)까지 이동후 택시 또는 공유택시 이용(요금 40~50元 정도)
(2)上海-延安高架路-沪青平高速公路(A9公路)-郊环公路(A30公路)(沪宁高速方向)-重固大盈出口-北青公路-苏虹机场路-甪直

 

 

 

시탕(西塘)
시탕(西塘)은 영화 '미션임파서블3'의 촬영지로 유명세를 떨쳤다. 1000년의 역사와 옛날 모습과 전통 그대로를 간직하고 있는 마을이다.  


시탕은 교량, 골목, 랑펑(廊棚, 지붕있는 복도) 세 가지가 많기로 유명하다. 특히 하천을 끼고 길가에 세워진 1300여 미터 길이의 기와지붕 회랑인 랑펑은 독특한 매력을 자랑한다. 덕분에 비가 오거나 햇빛이 뜨거운 날에도 관광하기에 좋다. 또 옛 정취가 느껴지는 300여 개의 좁은 골목길에는 집과 집 사이에 빨랫줄을 달아 같이 쓰는 현지인들의 생활 모습이 고스란히 남아있다. 27개의 교량은 온 마을을 하나로 이어준다.


•浙江省嘉兴市嘉善县西塘镇南苑路258号
www.xitang.com.cn
•100元
•가는 방법:
(1)상하이자동차남역(上海汽车南站), 자동차역(汽车总站) 모두 시탕까지 직행하는 버스가 있다.  1~1시간 30분가량 소요되며 버스요금은 35~42위안이다.
(2)G60-G1501上海绕城高速-S12申嘉湖高速-西塘互通-南苑路-西塘

 

 

 


광푸(光福)
광푸는  쑤저우에서 서쪽으로 28킬로 떨어진 타이후(太湖) 인근에 있다. 1950년대 초 고고학자들이 이곳에서 신석기 시대의 유적을 발견하면서 6000~7000년의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곳이라는 것이 증명됐다.


주요 관광지로는 비물질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관음사, 스투먀오(司徒庙), 성은스(圣恩寺), 스뤄안(石嵝庵) 등이 있다.


•江苏省苏州市吴中区光福镇
•관광명소 유료
•가는 방법: 上海—沪宁高速—苏州绕城公路西—光福出口下

 

 

 


안창(安昌)
사오싱(绍兴)에서 유명한 4대 옛 마을(古镇) 중 하나이다. 북송(北宋)시기부터 건설되기 시작했으나 전쟁을 겪으면서 수차례 훼손되었고 명청시대기 이르러서야 재건하게 됐다. 전형적인 강남 수향의 특색을 간직한 곳으로 소박하면서도 우아한 운치가 있다. 이곳 특유의 수상 혼례가 지금도 진행된다.


신석기시대 유적이 발견돼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고장으로 알려졌으며 전설로 전해지는 우(禹)임금이 이곳 투산(涂山)에서 혼례를 올리고 가정을 이루었다고 전해진다. 현재 거리는 명(明)나라때 건설된 것이다.


이곳 교각은 아치형, 대들보형, 정자형 등 다양한 모양으로 저마다의 특색을 자랑한다. 이 가운데서 가장 유명한 것은 푸루(福禄), 완안(万安), 루이(如意)라는 이름을 가진 교각 세개로, 이 마을 사람들은 자녀가 결혼할 때 반드시 이 세개 다리를 건너는 풍습이 있다.


•浙江省绍兴市柯桥区安昌古镇
•무료(전시관 참관 시 50위안)
•상하이에서 고속철로 사오싱베이(绍兴北)까지 이동후 대중교통 이용.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진출 한국기업 “3년 힘들다고 절..
  2.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3. 연말이 더 즐거운 상하이, 취향대로..
  4.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5. [12.10] 中 여행 즐기는 '90..
  6.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7.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8. [타오바오 핫 아이템 ] 아무 용기에..
  9.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10. 2019 상하이 CSR 환경•노동 세..

경제

  1. 중국진출 한국기업 “3년 힘들다고 절..
  2.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3. 2019 상하이 CSR 환경•노동 세..
  4.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5. 상하이, 자녀 중학교 졸업까지 1억..
  6. 中 여행 즐기는 '90허우', 돈 잘..
  7. 홍콩 소매업의 ‘추락’…6개월來 56..
  8. 중국 ‘훠궈’ 연관 기업 12만개,..
  9. "2020 GDP 6%대는 中美 무역..
  10. 中 사회과학원 “내년 부동산 시장 급..

사회

  1.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2.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3.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4.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5.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6. 上海 중학생이 개발한 쓰레기 봉투 온..
  7. 매년 사교육으로 2조 쓴다는 영국…가..
  8. 이번엔 베이징대 '미투', 여성 수십..
  9. 구급차로 개인 면세품 운반한 無개념..
  10. 나타&트랜스포머 합작? 中 누리꾼 “..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61] 오베라는 남자
  2.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3.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4.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5. SHAMP 12월 추천도서
  6.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7.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8. 최강희-김신욱 매직 통했다…상하이 선..
  9. 뮤지컬 ‘가족상회’를 보고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2. [아줌마 이야기]마지막 육상대회
  3. 2019 화동조선족주말학교 학부모회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